전주대, 전북기업 유럽 진출 돕고 ‘한국 전통문화’ 알린다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0/01/22 [09:22]

전주대, 전북기업 유럽 진출 돕고 ‘한국 전통문화’ 알린다

새만금일보 | 입력 : 2020/01/22 [09:22]


전주대학교가 전북의 고부가가치 상품을 발굴하고 개발 지원을 통해 전북 기업의 유럽시장 진출을 돕는다.


전주대 LINC+사업단은 영국, 터키, 폴란드 등지에 글로벌 산학협력 거점센터를 설치하고 세계한인무역협회(월드옥타)와 (사)벤처기업협회 전북지회와 연계해 무역상담회, 화상면접 등을 진행하며 전북 기업 및 전주대 학생들의 유럽 진출·취업을 모색하고 있다.


지난 18일에는 더블트리힐튼호텔에서 열린 ‘2020년 월드옥타 런던지회 신년회’에 전주대 LINC+사업단 주송 단장이 참석해 세계한인무역협회 런던지회와 코트라 런던무역관으로부터 전북 기업의 유럽진출 지원과 전주대 학생의 해외취업 지원을 재확인했다.


이날 행사에서 LINC+사업단 주송 단장은 ‘전통문화의 산업화’를 주제로 특강을 진행하며 “전주대와 한국의 전통문화를 소개하고 전통문화 기반의 상품 개발과 유럽 시장진출을 위해 전주대가 앞장서겠다”라며 유럽의 중심에 위치한 영국 한인사회의 협조를 당부했다.


월드옥타 런던지회는 1997년 설립돼 런던 지역 한인기업인 61명이 정회원으로 가입돼 있으며 최근 영국에서 가장 중요한 한인 경제인 단체로 주목을 받고 있다. /이인행 기자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