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중등교사 임용시험 역대 최다 합격자 배출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0/02/25 [06:55]

전북대, 중등교사 임용시험 역대 최다 합격자 배출

새만금일보 | 입력 : 2020/02/25 [06:55]

 

 

전북대학교가 2020학년도 중등교사 임용시험 등에서 206명을 배출, 지난해 188명에 이어 역대 최대 합격자를 경신하며 중등교원 양성의 산실이라는 명예를 다시 한 번 드높였다.

전북대 사범대학은 2020년 중등교사 임용시험에서 206명(공립학교 180명, 사립학교 26명)의 합격자를 배출했고 공무원 임용시험에도 4명을 합격시켰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사범대학 총 입학 정원이 215명임을 고려할 때 대단히 높은 합격률이며 중등교사 임용시험의 경우는 지난해 합격자보다 18명 증가한 것이다.

특히 올해 전북권역에서는 166명(사범대 개설학과 기준)의 교사를 선발했는데 이 중 95명이 전북대 졸업(예정)자였다.

전북대가 매년 중등교사 임용시험에서 전국 최고의 합격률을 기록하고 있는 데에는 체계적인 교육과 시험 대비 시스템 때문이다.

특히 고시원인 인재등용관 내에 임용시험 준비반인 ‘학이사제’를 운영하고 있고 또 각 학과별로 고시반을 운영하는 등 체계적으로 시험을 준비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지원하고 있다.

또한 사범대 교수진이 직접 나서 그룹별로 학생을 지도하고 외부 전문가 특강과 교육학 및 전공시험, 수업시연에서 면접에 이르기까지 체계적인 교육을 하고 있는 것도 원동력이 됐다.

권인탁 사범대학장은 “우리대학이 매년 중등임용시험에서 전국에서도 가장 많은 수준의 합격자를 배출하고 있는 것은 학생들의 노력과 교수님들의 열정이 시너지 효과를 발휘하고 있기 때문”이라며 “대한민국 최고의 교원양성기관으로의 역할을 다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고영재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