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찬 빗물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0/05/20 [06:30]

세찬 빗물

새만금일보 | 입력 : 2020/05/20 [06:30]

▲ 18일 오후 시민들이 갑자기 내린 비로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