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의회, 전북도 공공배달앱 확대 도입 세미나 개최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0/05/29 [17:00]

도의회, 전북도 공공배달앱 확대 도입 세미나 개최

새만금일보 | 입력 : 2020/05/29 [17:00]

 

전북도의회 농산업경제위원회 최영심의원(정의당 비례 사진)은 28일 의회 세미나실에서 전북도 공공 배달앱 확대 도입을 위한 세미나를 개최하고 의견 수렴에 나섰다.

먼저 세미나를 주최한 최영심 의원은 “배달앱 시장의 독과점 우려가 높아짐에 따라 급변하는 유통환경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골목상권 경쟁력 강화를 위한 차원의 사업자와 소비자를 위한 공공 배달앱의 확대 도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번 세미나는 김형옥 군산시 유통혁신계장의 발제와 함께 고선영 전북 청년경제인연합회 자문위원, 김대성 ㈜지니소프트 이사, 이준 아람솔루션 대표, 변철섭 필립경영기술연구원장, 이지훈 전북연구원 연구위원, 신원식 도 일자리경제정책관 등이 지정토론자로 참여했고 최영심의원이 좌장을 맡았다.

세미나에서 ‘군산 배달의 명수 운영 사례’를 주제로 발제자로 나선 김형옥 군산시 계장은 “배달의 명수 활성화를 위한 홍보와 함께 소비자와 가맹점이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설명했다.

군산 공공 배달앱의 개발과 운영을 맡은 이준 아람솔루선 대표는 “공공 배달앱은 행정기관을 통한 서비스 제공으로 가맹점의 신뢰성, 마케팅의 신뢰성을 확보할 수 있다”면서 지역상품권과 연계를 통한 민간 앱과의 차별화 전략을 강조했다.
이대기기자/daehope@hanmail.net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