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의대 신설 반대' 발언 전북대학교 병원장 규탄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0/10/22 [17:33]

'공공의대 신설 반대' 발언 전북대학교 병원장 규탄

새만금일보 | 입력 : 2020/10/22 [17:33]

 

 

전북도의회는 22일 최근 공공의대 신설을 반대하는 취지의 입장을 밝힌 조남천 전북대학교 병원장을 규탄했다.

전북도의회 환경복지위원회 이명연위원장을 비롯한 소속 의원들은 이날 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도내 지역 간 의료격차로 피해를 본 도민 건강권을 심각하게 침해하는 발언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의원들은 “전북 14개 시·군 중 9개 지역은 응급의료치약지로 분류되는 등 도민은 적절한 필수 의료 지원을 받지 못하고 있다”며 “조 병원장 발언은 건강권 보장과 확대에 정면으로 배치되는 경솔한 언행이라”고 비난했다.

그러면서 “공공의대 설립은 지역 간 의료격차를 줄이고 비인기 진료과목 기피현상 해결 등을 위한 국가적 과제”라며 “국민 건강과 생명을 보장하기 위해 가장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의원들은“지역거점의료기관인 전북대학교 병원장의 공공의대가 필요 없다, 반대한다는 발언은 기득권 유지를 위한 집단 이기주의와 같다”며 “조 병원장은 발언을 철회하고 도민에게 사과하라”고 촉구했다.

조 병원장은 지난 20일 전남도청에서 열린 국정감사에서 “공공의대 신설을 반대한다”고 밝혀 지역에서 비판을 받고 있다.
/이대기 기자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본 기사
Subquery returns more than 1 row
select uid,name,title,section,section_k,count+(select read_count from news_report where news_report.news_uid = ins_news.uid) as count from ins_news where (section='sc1' and wdate > 1603699273 ) and onoff='1' order by count DESC,uid DESC LIMIT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