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 밀레니얼보드 청년연구소 운영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0/12/30 [20:12]

국민연금, 밀레니얼보드 청년연구소 운영

새만금일보 | 입력 : 2020/12/30 [20:12]


국민연금공단(이사장 김용진)은 29일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밀레니얼보드 우수혁신과제 수상작을 발표하고 포상했다고 30일 밝혔다.

 

‘밀레니얼보드’는 디지털환경에 익숙하고, 최신 트랜드에 민감한 MZ(밀레니얼+Z세대)세대 직원들의 새롭고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국민서비스와 경영에 반영하기 위해 젊은 실무자로 구성된 참여형 조직이다.

 

공단은 올해 6월 본인 신청 등을 통해 2030세대 직원 51명, 9개 팀을 선발해 ‘청년연구소’ 프로그램을 운영해 밀레니얼보드의 자율적인 혁신 아이디어발굴과 연구를 지원해왔다.

 

밀레니얼보드 청년연구소는 올해 코로나19 상황에서도 근무시간 이후 화상회의 등을 통해 국민서비스 향상, 업무 효율성 제고, 조직문화 개선분야 혁신과제 9건을 발굴, 제안했다.

 

최우수과제로 선정된 ‘화상상담을 활용한 비대면 업무채널 확대 방안’은 기존 질의응답 방식의 본인확인을 생체정보를 활용한 바이오 인증방식으로 전환하는 등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걸 맞는 공단업무방식의 혁신을 제안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 제안은 향후 공단의 추진과제로 채택돼 비대면 서비스 제공 과정에서 보안성을 강화하는 동시에 국민편의도 제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용진 이사장은 “밀레니얼보드가 제안한 혁신과제가 아이디어에 그치지 않고, 실행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앞으로도 열정 있는 직원들이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혁신적인 조직문화를 만들고,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적극적으로 발굴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황승훈 기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