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 종오리 농장서 고병원성 AI 확진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0/12/30 [20:23]

익산 종오리 농장서 고병원성 AI 확진

새만금일보 | 입력 : 2020/12/30 [20:23]

 

전북도는 30일 익산시 신흥동 소재 종오리 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H5N8형)가 확진됐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도는 10km 이내 가금농장 48호 221만 마리에 대해 30일간 이동제한과 함께 긴급 일제검사를 실시하고 발생지역인 익산시 모든 가금농장은 7일간 이동이 제한된다.

 

또한 이번 발생농장에 사육하고 있는 종오리 9,000여 마리는 지난 29일 H5형 조류인플루엔자 항원 검출 즉시 살처분을 완료했다.

 

올겨울 들어 익산에서 고병원성 AI가 발생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도내에는 지난 11월 26일 정읍지역 오리농장에서 고병원성 AI가 발생 이후 도내 5개 시군 8개 농가에서 감염이 확인됐다.

 

도 이종환동물방역과장은“가금농가는 인근 소하천·소류지·농경지에 방문하지 말고 차량·사람 출입을 통제한 상태에서 농장 주변 생석회 벨트 구축, 농장 마당 · 축사 내부 소독, 축사 출입시 손 소독 장화 갈아신기 등 방역조치에 철저를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이대기 기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