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민속국악원 설맞이 국악으로 여는 새해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1/02/09 [15:49]

국립민속국악원 설맞이 국악으로 여는 새해

새만금일보 | 입력 : 2021/02/09 [15:49]


국립민속국악원이 12일 오후 3시 예원당에서 설을 맞아 <국악으로 여는 새해> 공연을 펼친다.

 

<국악으로 여는 새해>는 신축년 새해를 맞아 처음으로 선보이는 무대로  다양한 연령층의 관객들에게 전통문화 체험의 기회와 우리 소리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자 판소리 5바탕을 주제로 선보인다.

 

공연내용은 판소리 5바탕인 춘향가 중 사랑가, 심청가 중 부녀상봉, 흥보가 중 화초장, 수궁가 중 토끼 배 가르는 대목, 적벽가 중 불 지르는 대목 등 가장 사랑받는 눈대목만을 모아 국악연주단과 함께 창극의 진면목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무대다.

 

이번 판소리 5바탕 공연을 통해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도 널리 알릴 수 있는 소규모 단막창극으로 만들었으며 어느 곳에서나 공연이 가능하도록 제작했다.

 

관람은 전석무료이며 선착순 100명에 사전예약제로 운영한다.

 

예약문의는 전화(063-620-2329)또는 카카오톡 채널에서 가능하다.

 
왕기석 원장은 ‘코로나로 힘든 나날을 보내고 있는 국민들에게 조금이나마 위안이 되고 문화예술기관의 지속적인 활동을 마련하고자 준비했다’ 고 말했다./이인행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