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불편 살피미120민원봉사대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1/02/17 [15:53]

시민불편 살피미120민원봉사대

새만금일보 | 입력 : 2021/02/17 [15:53]

 

# 생활 속 불편사항을 해결해 드리는 120민원봉사대 본격 활동

 

남원시는 18일부터 시민중심의 행정서비스 제공을 위해 소외계층 가정을 대상으로 120민원봉사대 '찾아가는 현장민원' 활동을 본격 추진한다.
 
민간인과 공무원 10여명으로 구성된 120민원봉사대는 매주 3회(화,수,목요일) 읍면동 오지마을을 대상으로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세대 가정을 방문해 전기, 가스, 상하수도, 가스, 보일러, 농기계 점검 수리 및 이미용 봉사, 이동빨래방, 복지상담 등 시민의 생활 속 불편사항을 꼼꼼히 점검할 예정이다.
 
특히 이동빨래서비스는 무거운 이불빨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노인층을 대상으로 살균과 원단 보호기능을 갖춘 빨래차량이 빨래감 수거, 세탁, 건조 후 전달하는 체계로 운영되며 만족도가 매우 높은 생활밀착형 사업으로 건강하고 위생적인 생활환경에 도움이 되고 있다.

 

또한 장애가 있거나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의 각 가정을 방문해 이·미용 서비스를 제공하며 농업인의 영농활동 지원과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농업기술센터 농업기계팀의 수리 상담도 함께 진행하게 된다.

 

올해부터는 찾아가는 현장민원 활동시 귀농귀촌인 대상으로 한 주택가꿈(家dream) 서비스도 함께 운영한다.

 

타 지역에서 남원시로 이주한 귀농귀촌인을 대상으로 농촌지역 전입자의 주거시설에 대한 전기, 수도, 가스 안전점검 등을 정비해 귀농귀촌인의 안정된 정주환경 조성으로 지속 가능한 인구늘리기 효과가 예상된다.

 

120민원봉사대의 '찾아가는 현장민원' 활동은 시민의 눈높이에 맞춘 행정으로 평가받아 왔으며 긍정적 호응과 수요를 반영해 올해 120회를 운영할 계획이다.

 

# 생활민원 현장투어로 안전하고 깨끗한 도시환경 기여

 

120민원봉사대는 평상시 생활민원 현장투어를 추진해 관내 전 지역을 순회하면서 시민의 불편사항을 해소하고 민원이 접수되면 30분 이내에 현장에 도착해 불편사항을 신속히 처리한다.

 

이와 관련해 공공 이용시설과 재래시장, 주요관광지를 중심으로 지난 10일까지 설맞이 특별점검 투어를 실시했으며 도로, 교통시설물, 불법 광고물, 쓰레기 불법투기 등 생활환경과 주민편익 전반을 살폈다.

 

또한 자전거투어로 주거 밀집지역과 교통 사각지대를 꼼꼼히 점검하고 안전위험물, 불법광고물 등 즉각적인 조치로 깨끗하고 안전환 도시환경을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 생활민원 서비스 지원으로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에 대한 살핌 행정 추진

 

120민원봉사대는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에 대해 일상생활의 불편함을 해결해 드리는 살핌 행정을 추진한다.

 

읍면동 생활지원사, 요양보호사, 120민원 접수를 통해 도움이 필요한 가정을 방문해 싱크대 소수선, 출입문, 전등 교체 등 다양한 생활민원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지난해 120민원봉사대를 통해 찾아가는 현장민원 95회(마을) 559세대 4,584건(전기·가스 1,996, 이미용 755, 이동빨래 637, 농기계 583, 기타 613)과 120전화 생활민원 503건 및 생활현장투어 742회 1,245건을 해결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시민의 안전과 편안한 생활을 책임지는 자세로 120민원봉사대를 내실 있게 운영하고 현장중심의 적극행정과 친절한 소통행정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일상생활에 불편이 있는 취약계층을 발견 또는 서비스가 필요할 때는 국번없이 120으로 전화하면 된다./권희정 기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