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북한 태권도 우표 특별 전시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1/02/23 [16:03]

올림픽·북한 태권도 우표 특별 전시

새만금일보 | 입력 : 2021/02/23 [16:03]

 

국립태권도박물관이 올림픽 관련 태권도 우표와 북한 및 국제스포츠 경기 태권도 우표 등 ‘우표 속 태권도의 흔적을 찾아서’ 특별 전시를 진행한다. 
 
이번 특별 전시는 세계 각국에서 발행된 우표들 가운데 태권도 주제 우표 300여 점을 선보이며 28일까지 국립태권도박물관 특별 전시실에서 진행된다.

 

300여 점 가운데에는 핀란드의 미꼬 사범이 기증 한 서울 올림픽, 시드니 올림픽 등 올림픽 개최 도시 우표 86점도 만날 수 있다.

 

태권도 수련인, 우표 수집가 등 국립태권도박물관을 찾는 관람객들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하는 가운데 특별 전시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국립태권도박물관 누리집 특별 전시’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난영 국립태권도박물관장은 “이번 특별 전시에서는 1988년 서울 올림픽과 태권도가 정식종목으로 채택된 2000년 시드니 올림픽 태권도 우표, 북한 태권도 우표 등 평소 접하기 어려운 우표를 만날 수 있다”라며 “태권도와 관련된 작은  소장품이나 자료라도 국립태권도박물관에 기증해 주시면 우리 국민 그리고 세계 태권도인들과 함께 공유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립태권도박물관은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전문 업체 및 자체 정기 방역과 박물관 내부 손잡이, 엘리베이터 버튼 등 자주 접촉하는 부위에 대해 일일 단위 소독 등을 진행하고 있다. /이인행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