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신접종 이상無' 모의훈련 실시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1/02/23 [16:34]

'백신접종 이상無' 모의훈련 실시

새만금일보 | 입력 : 2021/02/23 [16:34]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이 오는 26일 시작될 예정인 가운데 전주시가 백신접종 모의훈련을 했다.

 

이번 모의훈련은 접종시 시행착오를 최소화함으로써 시민들이 마음놓고 백신접종에 응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전주시와 완산소방서는 23일 평화보건지소에서 김승수 전주시장과 최명규 전주부시장, 완산소방서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방문 예방접종 대비 사전 모의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모의훈련은 1개팀 2개조의 방문 접종인력이 노인요양시설에 방문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행하고 시행 후 이상반응을 호소하는 환자를 신속하게 이송해야 하는 상황을 가정해 진행됐다.

 

구체적으로 △백신 관리 △백신 수령 및 인계 △예방접종 실시 △이상반응 모니터링 △전산등록 등 접종 후 조치 등 5단계로 이어졌다.

 

보건소는 모의훈련에서 백신 약병인 바이알(Vial)을 흔들지 말아야하고 개봉 후에는 바이알에 개봉일자를 표기해야 하는 등 취급 시 주의해야 할 사항을 실제 상황처럼 설명했다.

 

또 접종이 완료된 후에는 이상반응이 나타날 경우에 대비한 후송훈련도 했다.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은 오는 26일부터 65세 미만 요양시설과 정신요양·재활시설 입소자와 종사자를 대상으로 1차 접종이 시행된다.

 

1차 접종은 방문 접종으로 진행되며, 23개소 671명이 대상자다.

 

이와 관련 정부가 접종대상자들을 대상으로 예방접종 동의여부를 조사한 결과 전주시민 중 97.7%가 동의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승수 시장은 “대규모 백신 접종은 지금까지 한번도 경험해보지 않은 초유의 일이자 시민 건강과 직결된 일인 만큼 각별한 대비와 만반의 훈련이 필요하다”면서 “전문가 및 협력기관과 힘을 합해 빠르고 안전하게 접종을 진행해 시민들이 조속히 일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염형섭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