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GC에너지, 목재펠릿 발전소 가동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1/11/18 [22:33]

SGC에너지, 목재펠릿 발전소 가동

새만금일보 | 입력 : 2021/11/18 [22:33]

 

 

 


SGC에너지가 100% 순수 목재펠릿 전소 발전소 'SGC그린파워'를 완공하고 18일 준공식을 진행했다.

이날 준공식은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이뤄졌으며 SGC에너지 이복영 회장, 박준영 대표, 안찬규 대표, 한국수력원자력 배양호 처장, 강임준 군산시장, 김영일 군산시의회 부의장, 김동수 군산상공회의소 회장, 유관기관장, 주변지역주민대표 등이 참석했다.

SGC그린파워는 100% 순수 목재펠릿을 연료로 사용하는 친환경 발전소로 SGC에너지가 95%, 한수원이 5%의 지분을 보유하고 있다.

SGC에너지가 발전사업허가를 받아 2018년 4월 착공에 들어가 지난달에 공사를 완료하고 이달 초부터 상업운전을 시작했다.

시간당 100MW 규모의 전기를 생산하며 100% 목재펠릿을 사용해 REC(신재생에너지공급인증서)를 발급 받는다.

SGC그린파워에서 나오는 전기는 전량 전력거래소에 실시간으로 판매되며 REC는 20년 장기공급계약을 통해 전량 한수원으로 판매된다.

그로 인해 연간 1,400억원 이상의 매출이 기대되는 상황이다.

당장 연내에도 SMP가격 상승에 따른 전기 수익이 기대되고 있다.

박준영 SGC에너지 대표는 "SGC그린파워는 100% 순수 목재펠릿을 연료로 사용해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ZERO로 인정받는 친환경 발전소"라며 "앞으로도 SGC에너지의 독보적인 사업 추진력을 바탕으로 탄소중립을 앞당기고 ESG 경영을 선도하는 종합에너지 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SGC에너지는 최신의 이산화탄소 포집 기능을 적용해 온실가스 감축하는 집단에너지 선두 기업으로서 미래 먹거리 산업인 수소연료전지사업과 탄소 포집사업에 꾸준한 노력을 진행하고 있다"며 "더불어 군산시민들과 함께 상생하며 환경을 생각하는 기업으로 발전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순정일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