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 2022년기준 542명 늘어 지속적 인구성장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3/01/03 [15:41]

김제시 2022년기준 542명 늘어 지속적 인구성장

새만금일보 | 입력 : 2023/01/03 [15:41]

 

 

김제시의 인구가 지난해 12월 한달동안 98명이 증가해 2022년 12월말 인구수가 8만 1,455명으로 집계됐다.

매년 1,500여명 정도 인구수가 급감하던 양상이, 민선8기 정성주호 출범 이후 청년층과 장년층의 인구유입으로, 급격한 자연감소(-838명)에도 불구하고 2022년 하반기 들어 인구수가 지속적으로 늘어나,  2022년 12월 기준 전년 대비 542명 증가 (2021.12 : 8만913명 → 2022.12 : 8만1,455명)로 지역의 미래발전 원동력을 확보하는 계기를 마련했다는 분위기이다.

특히 김제시의 인구증가가 더 유의미한 이유는 2022년 하반기 동안 미래발전에 중차대한 역할을 하는 청년층(만18세~39세) 인구가 1만4,214명에서 1만4,493명으로 279명이 증가했다는 점이다.

이와 같은 김제시의 인구증가 추세는 국내인구가 2019년 11월 이후 계속 감소하고, 전북 도내 주요 시단위 인구수도 2022년 1,400명에서 1,500명 정도 각각 감소한 것과 비교해 볼떄 대단히 이례적인 현상으로 평가된다.

이는 김제시의, 안정적인 청년 정착을 위하여 결혼부터 출산·양육·교육지원, 신혼부부 주거지원 3종지원 정책, 효행장려금 등 전 생애에 걸친 인구정책들이 하나로 어우러진 패키지 형태로 지원, 타시군 보다 다양하고 심도깊은 정책을 펼치고 있는 결과가 지속적인 인구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정성주 김제시장은 2023년 한해도 「전북권 4대 도시로 웅비하는 김제」실현을 위해 “문화, 교육, 일자리, 정주여건개선, 생활인구확대 등 모든 분야에서 김제시 전직원이 각자의 위치에서 각인의 능력을 최고도로 발휘하여 적극적이고 차별화된 김제형 인구정책을 펼쳐 나가 김제의 잠재력을 현실로 극대화 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김제시는 앞으로 축소사회 대응과 김제시 미래성장 동력확보를 위한 「전북권 4대도시 초석마련을 위한 인구정책 프로젝트」 및 청년농 인구유입을 위한 새만금 농생명용지내 임대형 스마트팜 연계 사업발굴 등「지방소멸대응기금 신규사업 발굴 추진 」등의 특색있는 인구정책을 펼쳐 나가 “인구증가 분위기”를 계속적으로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채규곡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