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읍 서면마을 & 설천면 뒷작금 벚꽃축제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4/03/22 [16:40]

무주읍 서면마을 & 설천면 뒷작금 벚꽃축제

새만금일보 | 입력 : 2024/03/22 [16:40]

 

 

 

꽃샘추위 속에서도 보란 듯이 꽃망울을 터뜨린 산수유, 매화, 벚꽃 등 갖가지 꽃들이 봄소식을 전하고 있는 가운데 ‘자연특별시 무주방문의 해’를 맞은 무주군 곳곳의 벚꽃 명소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무주군에 따르면 무주읍 한풍루를 비롯해 반딧불시장에서 서면마을까지 약 5km 구간의 남대천 도로변, 그리고 서면마을에서 금강 상류 쪽으로 이어진 벚꽃길이 해마다 장관이다.

이곳은 금강변 마실길이 지나는 구간으로 잠두마을 옛길과 부남면 상굴암마을 도로변 벚꽃 터널도 볼 만하다. 설천면 라제통문에서 월현 마을까지 4km 구간, 그리고 뒷작금(설천면 소재지~라제통문 앞 이남마을 약 1.3km)도 빼놓을 수 없는 명소다.

무주읍 서면마을과 설천면 뒷작금에서는 개화 시기에 맞춘 “벚꽃축제”를 개최해 상춘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으로 보인다.

주민들은 “잠깐 날이 추워져 아직은 나무들이 꽃망울을 머금고 있지만 곧 벚꽃 흐드러진 무주의 봄이 손님들을 맞을 것”이라며 “무주에서만 느낄 수 있는 아기자기한 꽃 나들이의 매력을 꼭 느껴 보시라”고 전했다.

설천면 뒷작금(상평지 사냥보 위 교량 옆 공터)에서는 3월 28일부터 30일까지 ‘설천 뒷작금 벚꽃축제’가 열린다.

오전 10시 30분부터 밤 9시 야간 경관까지 즐길 수 있도록 준비할 예정으로, 파전과 잔치국수, 묵밥, 닭꼬치, 라면 등 다양한 먹거리가 마련된다.

특히 이곳은 무주구천동 33경 중 제1경인 라제통문에서 제2경 은구암을 지나 월현 마을까지 4km 구간(37번 국도)으로 ‘한국의 아름다운 길 100선’에 선정된 드라이브 명소다.

무주읍 서면마을 벚꽃축제는 3월 30일부터 31일까지 서면 강변로28 일원에서 개최된다. 주민들이 진행하는 ‘전통혼례식’과 ‘상여 행렬’을 볼 수 있으며 노래 등 장기자랑도 함께 즐겨볼 수 있다. 잔치국수와 파전, 두부, 수육, 옥수수 등 마을에서 직접 준비한 먹거리 맛보기도 가능하다.

관광객 김 모 씨(48, 대전)는 “무주 벚꽃길의 한적함이 좋아서 해마다 찾고 있는데 올해는 축제 때도 꼭 한 번 와 봐야겠다”라며 “무주방문의 해라 머루와인동굴, 반디랜드 통나무집 등 곳곳에서 할인행사도 하던 데 연계해서 보면 좋을 것 같다”라고 전했다./정을윤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