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특별자치도 도립미술관 서울분관 《숨. Fullness, Calm, Wide, Deep》개최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4/04/17 [14:59]

전북특별자치도 도립미술관 서울분관 《숨. Fullness, Calm, Wide, Deep》개최

새만금일보 | 입력 : 2024/04/17 [14:59]

 

  

향유와 공유의 열린 미술관을 지향하는 전북특별자치도 도립미술관이 서울분관 새 단장을 마치고 선보이는 첫 기획 전시《숨. Fullness, Calm, Wide, Deep》을 18일부터 28일까지 서울 종로구 소격동 전북도립미술관 서울분관에서 개최한다.

 

전북특별자치도 도립미술관 서울분관은 2010년 5월 서울 종로구 인사동 인사아트센터에서 출발해 전북 미술의 대표 전시 공간으로 자리매김했다. 

 

서울분관 이전 계획 수립 단계에서 진행된 운영 방침 설문조사 결과를 반영해 기존의 대관 전시 위주에서 장기적으로 기획 전시로 방향을 전환하려고 한다. 

 

올해부터 1대 1 비평가 매칭, 연감 도록 제작 등 작가들에게 보다 의미 있는 전시가 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숨. Fullness, Calm, Wide, Deep》은 한국화가 김정숙의 개인전으로 3여년 동안 제작한 미공개 작품 60여 점을 선보인다. 

 

전시는 갯벌의 흙, 숯과 재 등을 한데 섞어 만들어 낸 이질적인 물성을 한지에 접목한 입체 회화를 발표하는 전시다. 

 

작가는 이전에는 꽃, 달항아리를 주로 작업했고 올해 갯벌을 주제로 새 시리즈를 발표해 한없이 광활한 갯벌을 통해 삶의 숭고를 이야기한다. 

 

때로는 모노크롬으로, 때로는 자연의 색을 사용해 이전과 다르게 간결하게 덜어낸 기법을 통해 깊은 울림을 준다./이인행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