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전주세무서-진안·무주·장수군 업무협약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4/04/23 [15:04]

북전주세무서-진안·무주·장수군 업무협약

새만금일보 | 입력 : 2024/04/23 [15:04]

 

 

진안군은 23일 군청 상황실에서 북전주세무서, 무주군, 장수군과 함께 ‘여성농업인 지원사업인 생생카드 사업’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북전주세무서는 여성농업인 생생카드 발급 신청에 필요한 국세민원증명을 진안?무주?장수군에 일괄 제공해 여성농업인이 세무서를 방문해야 하는 불편이 해소될 전망이다.

여성농업인 생생카드 지원사업은 도내 여성 농?어업인을 대상으로 농?어업 이외 소득이 37백만원 미만인 경우 연간 15만원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그동안 여성 농?어업인이 생생카드를 신청하기 위해서는 세무서를 직접 방문하거나 홈택스를 통해 국세민원증명을 발급받아 지방자치단체에 신청해왔다.

하지만 협약체결 이후로는 지방자치단체에 생생카드 발급을 신청할 때 국세민원 증명발급 동의만으로 세무서 방문 없이 증명서를 제공받을 수 있게 됐다.

이번 상호협약으로 매년 약 8,000명의 진안?무주?장수군 생생카드 지원 대상자들이 세무서 방문 없이 편리하게 납세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게 되었으며, 특히 이동이 불편한 고령자 등 납세서비스 취약층에게 직접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협약식에서 전춘성 진안군수는 앞으로도 “세무서와 지자체 간의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군민 불편을 해소하고,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에서 보다 나은 행정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백시찬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