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울뿐인 교육, 진짜 꿈을 찾는 교육이 없어진 사회에서 무얼 바라나
글쓴이 박승민

날짜 17.10.29     조회 104

허울뿐인 교육, 진짜 꿈을 찾는 교육이 없어진 사회에서 무얼 바라나

 

상산고등학교 1학년 박승민

 

새 정부가 들어서며 자사고 폐지는 뜨거운 감자이다. 나도 자사고 학생이기에 이 문제에 대해서는 관심을 갖고 지켜보고 있다. 자사고 폐지에 찬성하는 입장의 주된 근거 중 하나는 자사고가 대학 입시 도구로 전락해버렸다는 지적이라고 생각한다. 어떻게 생각하느냐에 따라 그 답은 다르겠지만 나는 이 문제가 비단 자사고만은 아니라는 생각이 든다.

 

얼마 전 진로와 관련된 다양한 경험을 위해 모 대학의 연구 프로그램에 지원했다. 여러 개의 공학관련 학과를 선정하고 그 안에서 연구를 수행하는 프로그램이었다. 나는 운 좋게도 이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었고 선배들의 산출물을 볼 때까지만 해도 기대감에 부풀어 있었다. 진로와 관련된 연구를 수행하며 내 꿈에 한 발짝 다가간다는 느낌 때문이었다.

 

하지만 실제로 그 프로그램은 실제로는 우리가 그토록 원하고 대학에서도 필요로 하는 스펙을 얻는 곳에 지나지 않았다. 학생 신분으로 참여하는 것이기에 들이는 시간이 너무나도 작았고 그렇기에 전부 대학원생들이 파린 밥상에 숟가락을 얹는 꼴이었다. 나는 고등학생이 주체적으로 진로 관련 연구를 수행하는 것이 아닌 겉보기만 화려한 스펙을 추구하는 프로그램에 적잖이 실망할 수밖에 없었다.

 

사람 사는 세상이 많이 변했다. 일찍부터 진로를 정하고 그 진로를 위해 일찍부터 교육을 받지 않으면 무한경쟁 사회에서 밀려나 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인생의 패배자가 된다. 시간에 쫓기다 보니 우리는 진짜 자신의 꿈을 찾을 여유를 잃었다. 하지만 어른들은 이 상황에서 자신에게 맞는, 자신의 꿈을 찾아야 성공하며 패배자가 되지 않는다고 말한다. 참 역설적이다. 패배자가 되지 않기 위해 자신에게 맞지 않는 꿈을 가지게 하면서 자신의 꿈을 찾으라니. 결국 우리들은 이 사이에서 방황하게 된다. 이 아이들을 가지고 행복한 나라, 가능성이 무궁무진한 나라, 세계를 주도하는 나라를 기대하는 것은 그저 그들의 부담을 가중시키기만 하는 것이 아닐까.

  • 도배방지
  • 도배방지
목록

글쓰기 답글 수정 삭제

현재페이지 1 / 116

NO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글 독자여러분의 의견과 주장을 담은 글을 기다립니다 새만금일보 14.08.12 6878
3477 집에서 컴퓨터 작업 하실분 모집합니다! 새글 파오쌤 18.11.15 1
3476 (독자투고)과속카메라만 피하기보단 정속 운행 습관을 황수현 18.11.13 0
3475 (독자투고) 안개 낀 도로 안전거리 유지해야 황수현 18.11.11 0
3474 [독자투고]나의 작은 관심이 교통안전의 시작 황수현 18.11.08 0
3473 (독자투고)주차차량 연락처 표시 법제화 필요 황수현 18.11.07 2
3472 [광고] 실비보험 순위 가격비교 ★ 실비보험 가입 ♣ 비갱신 의료 보험센터 18.11.07 2
3471 [광고] 암보험 저렴한 보험 찾기 가입요령 [비갱신형, 갱신없는, 보험센터 18.11.07 2
3470 [광고] 치아보험가입조건 치아보험비교표 ★ 라이나, DB, 현대해 보험센터 18.11.07 2
3469 (독자투고)안전거리확보, 교통사고 예방의 시작 황수현 18.11.06 3
3468 (독자투고)가정폭력, 적극적으로 대응해야 황수현 18.11.05 2
3467 독자투고: 도로변 가로수 나무식재'관리행정 국민 위주 개선 시급 박범섭 18.11.04 7
3466 (독자투고)교통사고 발생시 안전부터 신경 써야 황수현 18.11.02 4
3465 (독자투고)교통사고시 신속한 견인조치로 후속사고 예방을 황수현 18.11.01 6
3464 (독자투고)수확 철 농산물 도난에 적극적 대비 필요 황수현 18.10.31 4
3463 [광고] 저렴해진 10월 의료실비보험 암보험 보험회사별 상품별 비 보험센터 18.10.20 9
3462 3만원 으로 890만 딴 썰..(공떡인증있음) 운수대통 18.10.12 11
3461 등산 안전수칙 준수로 안전한 산행을 최원규 18.10.11 16
3460 (독자투고)공권력 확보의 최대 수혜자는 국민 황수현 18.10.04 14
3459 (독자투고)가정폭력 예방, 제도적 뒷받침 중요하다 황수현 18.10.03 17
3458 (독자투고)전 좌석 안전벨트 착용하세요. 황수현 18.10.01 16
3457 [광고] 의료실비보험 가입순위 현명한 판단 의료실비보험 순위★ 보험센터 18.10.01 12
3456 [광고] 다이렉트 암보험 비갱신형 순수보장형 암보험료 비교♣(부 보험센터 18.10.01 12
3455 [광고] 태아보험 보험료 싼 출시보험, 태아보험금액 줄이기♣(부 보험센터 18.10.01 11
3454 295억 풀어서 추석대축제 이벤트 .( 9.1 ~ 9.25 ) 이벤실장 18.09.14 12
3453 (독자투고)청소년 유해환경 접촉기회 차단해야 황수현 18.09.10 13
3452 (독자투고)피해자 보호 지원 제도 이용하세요. 황수현 18.09.06 12
3451 (독자투고)골든타임의 훼방꾼, 112 허위신고 황수현 18.09.05 14
3450 [광고] 당뇨 고혈압 병력이 있어도 의료실비보험 암보험 가능<보 보험센터 18.09.05 12
3449 (광고)도움되는보험정보 정보 18.09.04 16
3448 소장하고 계신 각종 미술품을 매입 합니다 우담바라 18.09.01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