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나라' 양세종X우도환X김설현 그리고 장혁까지 ‘왕자의 난’ 이후 끝나지 않은 위기! ‘왕의 복수’ 시작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11.15 09:58

‘왕자의 난’에 맞서는 왕의 복수가 시작된다.

JTBC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연출 김진원, 극본 채승대·윤희정, 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나의나라문화산업전문회사) 측은 13회 방송을 앞둔 15일, ‘왕자의 난’ 이후 아직 끝나지 않은 서휘(양세종 분), 남선호(우도환 분), 한희재(김설현 분), 이방원(장혁 분)의 위기를 포착해 궁금증을 높인다.

지난 방송에서는 이방원의 살아남으라는 포효와 함께 마침내 ‘1차 왕자의 난’이 시작됐다. 누이 서연(조이현 분)을 잃었던 서휘는 이방원의 칼이 되어 남전(안내상 분)의 세상을 끝내며 복수에 성공했다. 그러나 그 과정에서 자신의 앞을 막아선 친우 남선호를 베야만 했다. 아버지인 남전의 세상을 무너뜨리고 그를 역적으로 만들고자 했던 남선호는 서휘의 칼에 찔렸고, 평생 애증했던 남전의 죽음을 눈앞에서 목도했다. 이방원은 끝까지 자신을 시험하려던 이성계(김영철 분)와의 길을 끊어내고 왕으로 향하는 새로운 길을 냈다. 결국 방석의 주검을 마주한 이성계에게 “전하의 욕심 때문에, 옥좌를 지키시려고 자식들을 싸우게 하셨고, 그 싸움을 즐기셨고, 그 결과가 이것”이라고 비난하는 이방원과 “너는 모든 이의 저주 속에서 홀로 죽을 것이다”라고 저주하는 이성계의 대면은 잔인하고 비정한 권력의 속성을 드러냈다. 이방원과 이성계는 물론 서휘, 남선호, 한희재의 운명을 송두리째 바꾼 ‘1차 왕자의 난’은 그렇게 어두운 밤 속으로 사라졌으나, 아직 끝나지 않은 피의 전쟁이 예고되고 있다.

‘왕자의 난’으로 모든 것이 정리됐다고 생각했을 때 이들 앞에 다른 길이 열린다. 그 중심에는 아들에게 또 다른 아들을 잃은 이성계가 있다. 분노가 이글거리는 눈빛으로 활을 겨눈 이성계. 시위가 향하는 곳에는 이방원이 서 있다. 두 팔을 벌리고 아비의 분노를 온몸으로 받아내는 이방원의 표정엔 흔들림도 두려움도 없다. 이미 수차례 이성계에게 실망하고 좌절했던 이방원은 차가운 눈으로 권력을 잃은 아버지의 얼굴을 마주할 뿐이다.

‘왕자의 난’을 성공적으로 이끄는 데 기여한 서휘와 한희재에게도 위기는 찾아온다. 공개된 사진에는 갑자기 습격당한 이화루의 모습이 담겨있다. 등에 피를 흘린 채 쓰러진 한희재의 고통스러운 얼굴과 이를 목격한 서휘의 흔들리는 눈빛은 위기를 짐작게 한다. 이방원이 일으킨 왕자의 난이 성공하면서 남선호에게는 역적의 자식이라는 주홍글씨가 붙게 된다. 포박된 채 피를 흘리는 남선호는 이방원 앞에서 날카로운 눈빛을 부딪쳐 보지만, 이미 권력은 이방원의 손에 들어있다.

많은 이들이 죽고 피를 흘려야 했던 ‘왕자의 난’은 거센 후폭풍을 몰고 온다. 1차 왕자의 난으로 뒤집힌 세상을 다시 손에 넣기 위해 왕의 복수가 시작된다. 이미 삼군부와 도당은 이방원이 장악했지만 새 나라를 연 이성계의 힘을 간과할 수는 없다. 사정문 앞에서 금군을 습격한 서휘와 이성계의 회궁길을 막아선 한희재가 이성계의 진노를 피할 수 있을까. 당장의 생존이 불투명해진 남선호는 어떻게 살아남을까. 앞서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방간을 이용해 방원을 친다”고 말하는 남선호의 모습이 그려져 더욱더 궁금증을 증폭한다. 이방원과 이성계의 전쟁이 끝나지 않은 가운데 세 남녀의 운명이 궁금증을 증폭한다.

‘나의 나라’ 제작진은 “1차 왕자의 난은 또 다른 사건의 도화선이 된다. 여기에 이방원을 견제하는 이방간도 본격적으로 움직이기 시작하며 절대 변수로 작용하게 된다”라고 전하며 “종영까지 4회를 남겨두고 있다. 끝까지 숨 가쁘게 몰아칠 예정이니 지켜봐 달라”고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나의 나라’ 13회는 오늘(15일) 밤 10시 50분 JTBC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나의나라문화산업전문회사>

전체 148352 현재페이지 4吏쟧on= / 4946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48262 예산군, 2020년도 ‘예산1지구’ 지적재조사사업 주민설명회 개최 조민아 2019.12.10
148261 예산군, 예당관광지 ‘음악분수’ 착공 조민아 2019.12.10
148260 성남시, 쾌적한 학교환경 조성에 보조금 지원 김정화 2019.12.10
148259 예산군, 농축산물가격안정기금 조성 통한 농가경영비 안정화 앞장 조민아 2019.12.10
148258 예산군, 5개 기업과 532억원 규모 투자 협약 체결 조민아 2019.12.10
148257 안산시, 행안부 인증 ‘국민행복민원실’우수기관 선정 이수연 2019.12.10
148256 공간을 담는 도자의 가치 선보인 ‘2019 경기도자페어’ 성료 김정화 2019.12.10
148255 예산군, 2019년 모든 군민 위한 복지서비스에 ‘총력’ 기울이다 조민아 2019.12.10
148254 원주시, 오는 16일부터 동절기 시설공사 중지 강효민 2019.12.10
148253 경기도 농업기술원, 게발선인장 국산품종 선보여 김정화 2019.12.10
148252 아펜젤러감리교회, 학성동 저소득가구 연탄 나눔 봉사 강효민 2019.12.10
148251 성남파주이천, ‘2019년 깨끗한 경기만들기’ 최우수 지자체 김정화 2019.12.10
148250 강원도 자동차 검사정비 사업조합 원주권역협의회 난방비 기부 강효민 2019.12.10
148249 나누므로 봉사단,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 펼쳐 강효민 2019.12.10
148248 ‘2019 경기도 인간문화재 대축제’ 성황리 마무리 김정화 2019.12.10
148247 2019년 명륜2동 자생단체 합동 송년회 개최 강효민 2019.12.10
148246 경기도, ‘장애유형별 장애인 평생교육 프로그램’ 2020년 시·군 확대 추진 김정화 2019.12.10
148245 원주시, 2019년 식생활교육 우수사례 공모전 ‘우수상’ 수상 강효민 2019.12.10
148244 경기도 도우미견나눔센터 “유기견 임시보호로 생명사랑 실천하세요!” 김정화 2019.12.10
148243 경기도, 유기동물 위한 유튜브 생방송 개최‥사료 10.04톤 기부 김정화 2019.12.10
148242 충남도, 김현비 학생 등 ‘우리 수산물 공모전’ 입상 김정화 2019.12.10
148241 안산시여성자치대학 총동문회, 후원금 200만원 안산시 기탁 이수연 2019.12.10
148240 안산시 청렴도, 전국 기초지자체 평균보다 높아 이수연 2019.12.10
148239 박영선 장관, 전국 청년상인 네트워크 통합워크숍 참석 격려 김정화 2019.12.09
148238 문재인 대통령, ‘보노’ 록밴드 U2 리더·인도주의 활동가 접견 김정화 2019.12.09
148237 김정숙 여사, U2 리더 ‘보노’ 환담 및 공연 관람 김정화 2019.12.09
148236 고용보험 가입자 47만여명 ↑…견조한 증가세 지속 김정화 2019.12.09
148235 12월 10일, 올 겨울 첫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4개 시도(수도권·충북도) 발령 김정화 2019.12.09
148234 충남도, 천안시 등 9개 시군에 27개 기업·3545억 유치 김정화 2019.12.09
148233 성남시, 공공하수도 운영·관리 실태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김정화 2019.12.09
 4  5  6  7  8  9  10  11  12  13  14 다음  49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