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17 대한민국 유권자 대상 수상자 모두 민주당 눈길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7/06/19 [00:13]


더불어민주당 전북도당 소속 광역기초의원들이 2017 대한민국 유권자 대상을 수상해 주목받았다.
도내 광역의원 38명, 기초의원 197명 등 총 235명의 의원들 가운데 국주영은 도의원, 김명지 전주시의회 의장, 오정화 전주시의원 등 민주당 소속 의원들이 모두 수상했기 때문이다.
이들 의원들은 수상자 선발 기준인 공약실천과 입법 및 행정활동, 선거구민 소통 등에서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특히 이들은 전주시병 소속 의원들로서 남다른 의미를 부여했다.
한 지역구에서 한명도 수상하기 힘든 상황에서 세명의 수상자를 만들어 냈기 때문이다.
이번 수상으로 이들 의원들의 정치적 무게감도 더욱 공고히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주영은 도의원은 “이번 수상은 지역민들과 함께 잘 하라는 메시지가 담겨 있다”며 “막중한 책임과 의무를 다시 한번 되새겨 보는 계기가 됐다”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김명지 시의장은 “표창이라는 의미보다는 선진화된 정치를 펼치라는 ‘담금질’의 의미가 더 크다”며 “당을 비롯해 당원들과 협력하고 지역민들을 위해 한걸음 한걸음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오정화 시의원은 “항상 지역민을 섬기는 자세로 지역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유권자시민행동 등 290여 단체는 매년 5월 10일 ‘유권자의 날’을 기념해 투표의 중요성을 재확인하고 공약이행과 골목상권 살리기 우수 정책을 추진한 선출직 공직자를 선발 수상하고 있다.
이대기기자/daehope@hanmail.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6/19 [00:13]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