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정읍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읍시-태평로 건물주 협의회, 임대료 안정화 상생협약 체결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7/10/12 [16:41]
 




정읍시와 태평로 건물주 협의회가 12일 태평로 임대료 안정화 상생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협약은 정읍시와 태평로거리 건물주가 임대료를 안정화시키는데 상호 협력함으로써 상가의 활성화를 꾀하고 침체된 원도심에 활력을 불어넣자는데 뜻을 함께 하면서 성사됐다.
관련해 시는 지난 8월부터 두 달여에 걸쳐 건물주들과 대화를 갖고 상생 협력 방안을 마련하는 등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
협약서는 임대차 기간의 최소 보장기간 10년 적용, 임대료는 현시점에서 10년 간 동결하고 이후 인상률은 9% 이하 내에서 상가 영업 상태를 고려해 조정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태평로 상생협약은 지난해 4월 새암로와 올해  2월 쌍화차 거리 협약에 이은 세 번 째 결실이다.
협약식에는 건물주 10명이 참석했고 새암로 상가번영회 이재만 회장과 쌍화차거리 상인회 이공식 회장도 참석, 축하의 뜻을 전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협약은 젠트리피케이션(임대료 급상승으로 원주민이 바깥으로 내몰리는 현상)의 자발적이고 자율적인 해결을 유도하기 위한 것이다”고 밝혔다.
김생기 정읍시장은 “자율적 상생협약에 동참해주신 태평로 건물주들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쇠퇴한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소통과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황광욱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10/12 [16:41]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