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북교육청 '읽기·말하기·쓰기·인문학' 교육 강화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8/01/09 [18:33]





전북도교육청이 올해 읽기·말하기·쓰기·인문학 교육을 교육을 강화한다고 9일 밝혔다.

일상적인 교육과정 안에서 이를 구현함은 물론 분야별로 다양한 사업이 추진된다.

읽기 교육의 경우 초등 입학생을 대상으로 4억원을 지원해 책꾸러미 지원사업을 진행한다.

△230개팀 사제동행 독서토론 동아리 지원(3억4,000만원) △84개 교사 독서교육연구회(1억2,000만원) △200개교 학부모 학교도서관 도우미활동 지원 등이 펼쳐진다.

지난해 112억을 투자해 375개 학교를 대상으로 진행했던 학교도서관 현대화사업은 올해도 이어진다.

또 말하기 교육을 위해 80개 중·고교에 토론협력실 구축이 지원된다.

총 20억원을 지원해 토론학습과 자기주도학습이 가능한 공간을 꾸릴 계획이다.
△초등 4~ 6학년 낭독캠프(학교 자율) △중학생 독서토론캠프 △고등학생 독서토론캠프·토론한마당·창의적체험활동 동아리 지원(13억원) 등이 추진된다.
이와 함께 △95개팀 학생 책쓰기 동아리 지원(1억8,000만원) △혼불학생문학상 공모 등 쓰기 교육도 진행된다.

아울러 △64개팀 중고생 인문학 동아리 운영(1억2,000만원) △고교생 인문학콘서트 등 인문교육도 추진된다. /양병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1/09 [18:33]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