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익산국토청, 안전한 국도위한 제설작업 총력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8/01/12 [09:11]


  지난 8일부터 많은 눈이 내리고 있는 가운데 익산국토관리청이 '안전한 국도'를 위한 제설작업에 총력을 다 하고 있다.
  11일 익산국토관리청에 따르면 지난 8일부터 국도 1호선 등 18개 국도에 4개 국토사무소 인력과 장비를 총동원해 제설에 나서고 있으며, 이날 현재까지 호남지역 국도 제설작업에는 제설작업차 등 장비 493대와 인력 986명이 투입됐다.
  익산국토관리청은 국도 제설작업에 집중하는 한편 고속도로와 지방도 등의 제설작업도 지원하고 있다.
  김철흥 익산국토관리청장도 연일 제설 현장을 방문하는 등 상황을 점검하고 있으며, 특히 제설작업시 안전을 최우선해 줄 것과 지하차도와 터널 입.출구, 교차로, 나들목, 도로 경계지점 등 취약구간의 제설작업도 차질 없이 실시할 것을 주문했다.
  아울러, 도로를 이용하는 운자들에게는 눈이 내릴 때  차량서행과 안전거리를 유지해 사고를 예방해 줄 것과 폭설로 도로에 고립될 경우 제설작업을 원활히 진행 할 수 있도록 반드시 차 키를 차량에 꽂아 놓고 대피 할 것을 당부했다.
  익산국토관리청은 호남 지역 도로의 효율적 제설작업을 위해 청 내에 제설대책 상황실을 운영하고 있다.
  호남지역 도로를 운행 중 제설이 필요한 곳이 있을 경우 익산국토관리청 제설대책 상황실(063-850-9225)로 연락하면 최대한 신속하게 제설에 나설 계획이다./안재용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1/12 [09:11]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