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무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무주군, 신재생에너지 지역지원 사업 선정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8/01/14 [15:26]



무주군이 한국에너지공단에서 주관한 '2018년 신재생에너지 지역지원 사업'공모에서 국비 총 3억1,300만원을 확보했다.

신재생에너지 지역지원 사업은 지역특성에 맞는 환경 친화적인 에너지를 공급해 지자체 에너지수급 체계를 강화하고 지역경제 발전을 도모하고자 하는 사업으로 이번 공모를 통해 무주군은 무주펠릿공장과 전통공예테마파크, 안성면 주민자치센터, 무주청소년수련관 및 안성청소년문화의 집 등 총 5곳에 태양광 설비를 설치하게 됐다.

무주군에서는 2006년부터 실시해왔던 신재생에너지사업(태양광 276kw, 지열 770kw등 6개 사업)에 대한 계속사업으로 추진하게 돼 사업의 효율성을 배가시키는 한편 시설 이용자들의 복지향상과 에너지 수급체계 개선 및 자립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사업이 성공적으로 마무리 되면 실제로 각 시설에서 사용하는 전기 사용량의 평균 41.36%를 신재생에너지로 전환 사용할 수 있으며 연간 약 285MWh 전력을 생산, 이산화탄소 133톤 저감 및 20년생 잣나무 2만9,345그루를 식재하는 효과를 거둘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허준철 담당은 “연이은 공모 선정은 친환경 에너지에 대한 사전 수요조사와 현장실사, 전략회의 개최 등 체계적인 사전준비가 이뤄낸 성과”라며 “앞으로 산업통상자원부, 한국에너지관리공단과의 유기적인 협조를 통해 관련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정을윤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1/14 [15:26]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