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정읍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읍시립박물관 제1기 박물관대학 '인문토크쇼'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8/02/12 [15:50]



정읍시립박물관이 정읍의 문화이슈를 주제로 전문강사, 학예연구사, 교육생이 소통하는 ‘인문토크쇼’ 박물관대학을 운영하고 있다.

2월~11월 까지 모두 10강좌를 개설했다.

대학생 이상 일반 성인이 참여하는 본 프로그램에 모두 32명의 교육생이 신청했다.
지난 10일에 열린 제 1강 “전북의 강, 동진강 VS 만경강”에서는 두 강의 어원 및 지리적인 형세, 고대 수리시설을 대표하는 눌제와 벽골제, 일제 강점기에 이뤄진 댐건설, 수력발전소, 도수로, 배수갑문, 직강공사 등 수리시설의 변천, 그리고 현존하는 전통문화의 같음과 다름에 대해 심도 있는 강의와 해설이 이뤄졌다.

교육에 참석한 교육생들은 상호간 소통하는 운영 방식으로 해당 주제에 대한 인식을 넓이고 재미를 더해 교육생들의 참여기회를 높여주는 방향으로 교육 방식의 개선을 요구했다. 
정읍시립박물관 관계자는 "이러한 교육생의 요구를 수렴해 다음 강좌부터는 좌석배치와 함께 교육생이 사전에 공부할 수 있는 정보와 여건을 마련해 교육생의 참여도를 높힐 계획"이라고 밝혔다.

제2강은 3월 10일 오전 10시에‘정읍 선사시대의 풍경 서민문화 VS 엘리트문화’에 대해 다루며 교육생 이외의 일반인도 참관할 수 있다. /황광욱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2/12 [15:50]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