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스타항공, 청주-오사카 신규취항을 통한 청주 하늘길 확대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8/03/13 [09:17]

이스타항공이 오는 24일부터 일본 오사카로 가는 청주-오사카(간사이) 주 3회(화, 목, 토) 신규노선 취항을 통해 청주 하늘길을 확대한다.
이스타항공은 12일부터 청주-오사카 신규노선 스케줄 오픈을 통해 항공권 판매를 시작한다.
24일 청주-오사카 첫 운항편(ZE7201)은 오전 11시 30분 청주국제공항을 출발하여 간사이국제공항에 오후 1시 도착한다.
돌아오는편(ZE7202)은 오후 2시 간사이국제공항을 출발해 오후 3시 30분 청주국제공항에 도착한다.
하계스케줄이 시작되는 25일 이후에는 운항 스케줄이 변경돼 출발편(ZE7201)은 오전 10시 청주를 출발해 오전 11시 30분 오사카에 도착한다.
돌아오는편(ZE7202)은 오후 12시 30분 오사카를 출발해 오후 2시 5분 청주에 도착한다.
이스타항공은 지난해 7월과 10월, 그리고 올해 1월까지 3차례에 걸쳐 청주-오사카 노선 부정기편 운항을 실시했다.
이를 통해 평균 90%이상의 높은 탑승률을 기록하며 지역민들의 수요를 충족시켰고 정기노선 취항으로까지 이어졌다.
 
또한 사드 문제로 중단되었던 심양, 닝보, 대련, 하얼빈, 상하이 등 중국 5개 노선을 올해 하반기부터 재개할 예정으로 향후 청주공항에 일본, 중국 등 청주공항에 다양한 노선운항을 통해 지방공항 활성화 역할을 할 전망이다.
한편 이스타항공은 2009년 청주-제주 국내선 노선에 첫 취항한 이래로 청주국제공항을 중국노선 거점공항으로 삼아 LCC 최대 중국노선을 운영하며 청주공항 활성화에 기여해왔다. /이인행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3/13 [09:17]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