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국체전-전국장애인체전 성화 '동시 봉송'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8/04/15 [16:58]


익산시를 비롯 전북 14개 시군에서 개최되는 제99회 전국체육대회와 제38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성화가 강화 참성단과 익산 미륵사지에서 채화돼 함께 봉송될 예정이다.

전북도 체전준비단(단장 김영로)에 따르면 지금까지는 개별 봉송됐던 성화를 이번 전국체전과
전국장애인체전에서는 함께 동시 봉송하기로 대한체육회와 대한장애인체육회가 합의했다고 밝혔다.

전국체전의 성화는 강화군의 상징이자 단군설화가 깃든 민족의 영산인 마니산 정상에 있는 단군왕검이 천제를 올렸다는 참성단에서 채화되고 전국장애인체전 성화는 개최 시도에서 채화할 수 있다는 규정에 따라 백제 최대의 가람(승려가 살면서 불도를 닦는 곳)인 미륵사지에서 채화될 예정이다.

그동안 양대 체전 성화는 별도로 채화돼 개최 시도를 순회 봉송했지만 도는 장애인과 비장애인 간 칸막이를 걷어낸다는 의미에서 전국체전과 장애인체전에 사용되는 성화를 각각 채화하여 함께 봉송하는 행사를 기획, 양 체육회의 승인을 얻어 냈다.

오는 10월 3일 전국체전 성화는 강화군 마니산에서, 전국장애인체전 성화는 익산 미륵사지에서 각각 채화돼 도청 광장에 안치한 후 10월 8일부터 10월 11일(4일간)까지 익산시를 제외한 13개 시군을 동시 봉송한다.

한편 전국체전 성화는 개막식이 열리는 10월 12일 익산시 일원을 봉송하고 익산종합운동장 성화대에 점화되고 전국장애인체전 성화는 10월 25일 개막식 날 익산시 일원을 봉송하고 오후 7시 익산종합운동장 성화대에 점화된다.

이대기기자/daehope@hanmail.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4/15 [16:58]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