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일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6회 무주산골영화제 관객과의 대화 일정 공개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8/06/13 [09:45]





오는 21일부터 5일간 무주에서 열리는 초여름의 낭만 영화제, 제6회 무주산골영화제 ‘관객과의 대화(GV)’와 ’산골토크‘의 세부 일정이 공개됐다.
총 28회의 관객과의 대화 및 산골토크를 위해 40여 명의 감독, 배우, 평론가 등 각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는 영화 전문 게스트들이 대거 무주를 방문해 영화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먼저 한국장편영화경쟁부문인 ’창‘ 섹션 9편의 상영작 감독 전원이 자신의 작품을 들고 영화제 관객들과 만난다.
영화 <독전>에서 농아 동생역을 맡은 배우 이주영(<나와 봄날의 약속>), OCN 드라마 <구해줘>에 출연한 배우 전여빈(<죄 많은 소녀>) 등 국내 영화계에서 새롭게 발굴된 배우들 또한 함께 영화제를 찾는다.
또한 ’판’ 섹션 상영작 <엄마의 공책>의 주연 배우 이주실, <홈>의 김종우 감독, 허준석, 임태풍 배우는 물론 한일 합작 영화 <아, 황야>의 주연 배우 양익준도 관객과의 대화에 직접 참여한다.
<리틀 포레스트> 임순례 감독, <소나기>를 제작한 연필로 명상하기 팀은 등나무운동장 야외상영 전 무대 인사를 진행할 예정이며 특히 ’연필로 명상하기‘는 영화를 보러 온 관객들의 얼굴을 즉석에서 그려주는 깜짝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그밖에도 허문영, 정한석, 김형석, 정지혜 등 영화 평론가들과 김용택 시인, 주성철 씨네21 편집장, 김조광수 영화제작사 대표, 서동진 계원예술대 융합예술학과 교수 등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관객들과 심도 있는 영화 이야기를 나누는 ’산골토크‘도 마련된다.
무주산골영화제 산골토크는 영화를 단순히 보는 것에 그치지 않고 영화를 더욱 깊게 이해하며 ’영화보기‘의 참된 매력을 느낄 수 있는 무주산골영화제의 대표적인 심층 토크 프로그램이다.
무주산골영화제 관객과의 대화(GV)와 산골토크의 자세한 일정은 무주산골영화제 공식 홈페이지(www.mjff.or.kr)를 참고하면 된다./정을윤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6/13 [09:45]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