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일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립미륵사지유물전시관, '명사와 함께하는 세계유산 백제' 특별강좌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8/07/05 [00:05]




국립미륵사지유물전시관이 백제문화유산주간을 맞아 6일부터 15일까지 미륵사지와 전시관을 찾는 관람객들을 위해 다양한 체험프로그램과 ‘명사와 함께하는 세계유산 백제’ 특별강좌를 개최한다.
 
백제문화유산주간은 2015년 7월 8일 백제역사유적지구(8개소)가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것을 기념해 백제 문화유산이 갖는 역사적·문화적 중요성을 국민이 더 쉽게 이해하고 체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특별강좌는 △7월 10일 세계유산 백제의 도성(박순발, 충남대 고고학과) △7월 12일 세계유산 백제의 분묘(최완규, 원광대 고고미술사학과) △7월 13일 사리봉영기와 금강경판의 제작(김정호, 의암서법예술연구소) △7월 14일 세계유산 백제의 사원(이병호, 국립미륵사지유물전시관)으로 구성돼 있다.
이병호 관장은 특히 이번 강좌에서 세계유산 백제유적의 국제적 면모와 더불어 그동안 알지 못했던 미륵사지 석탑 사리봉영기와 왕궁리 오층석탑 금강경판 제작과정에 대한 궁금증을 풀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강좌 참여는 관심 있는 시민 누구나 별도의 사전 접수 없이 무료로 참여 가능하다.
이밖에도 다양한 문화행사 프로그램으로 어린이들이 백제 기와를 쉽게 이해하고 체험할 수 있는 나만의 수막새 배지 만들기, 큐레이터와의 대화, 전통민속놀이마당을 운영한다.
자세한 사항은 국립미륵사지유물전시관 누리집(iksan.museum.go.kr)에서 확인 할 수 있다./이인행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7/05 [00:05]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