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라이어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18년 7월 10일 (음력 5월 27일)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8/07/10 [06:42]




 

▶ 쥐띠

자기 자신을 반성할 수 있는 마음을 가질 것. ㅂ ` ㅈ ` ㅎ성씨 순간에 감정을 물리치지 못하고 계속되는 만남이 길면 길수록 불안한 마음뿐이구나 지혜롭게 정리하여 안정된 생활에서 모든 꿈 실현시킨다면 가는 길 막을 자 없겠다. 1 ` 2 ` 3월생 파란색이 길.

   

▶ 소띠

요행을 바라거나 기대는 하지 말고 자신이 노력한 만큼의 성과가 나타나니 끈기로 도전하라. ㄱ ` ㅂ ` ㅈ성씨는 사소한 일로 가정에 불씨가 번져 다툼이 우려될 수. 선한 마음이 앞설 때 당신을 지지해 주는 자 있으니 용기 잃지 말 것. 닭 ` 쥐띠가 힘이 되겠다.

   

▶범띠

마음을 크게 갖고 주어진 일을 해나갈 때 순조로움이 따르나 시기와 모함이 있을 수 있으니 처신을 바르게 하라. 2 ` 5 ` 10월생 사랑하는 사람에게 불만을 갖기 이전에 자신을 생각하며 무엇이 잘못된 것인가를 뒤돌아봄이 좋겠다. ㄱ ` ㅈ ` ㅇ성씨 도움줄 듯.

   

▶ 토끼띠

1 ` 4 ` 6월생 가는 자 쫓지 말고 잡으려고도 말며 분수를 지키며 가정을 이탈하지 말 것. 큰 욕심은 화를 가져오니 자중함이 좋을 듯. ㄱ ` ㅈ ` ㅁ성씨 기온변화의 자녀들 관리에 소홀함이 없어야겠다. 건강과 갑작스런 불상사가 있으니 조심. 투기는 삼가라.

 

▶용띠

3 ` 5 ` 10월생 ㅊ ` ㅂ ` ㅇ성씨 자신감을 가져라. 처음시작은 의욕과 신념을 가졌지만 갈수록 힘이 드는구나. 애정적으로도 불만을 가지고 있으니 어려움이 따를 수. 여러 사람에게 친절을 베풀고 마음을 넓게 가질 때 새로운 향로를 열 기회가 올 듯.

   

▶뱀띠

기분 나는 대로 행동하다 본연의 자세를 잃을 수. 1 ` 8 ` 9월생 주위사람을 놓고 판단력 또한 흐려질 수 있으니 자신 스스로가 억제하는 마음을 가져야 할 때임. ㄱ ` ㅈ ` ㅎ성씨 현재에 만족을 얻기 위함보다는 미래지향적인 것이 무엇인가 생각하라. 북쪽이 길향.

   

▶ 말띠

자신을 자포자기하는 식의 학대를 하지 말 것. 마음이 서로 통하지 않아 답답을 느끼겠으나 불신하면 실수로 믿음이 없어짐을 왜 모르는가. 1 ` 5 ` 7월생 ㄱ ` ㅂ ` ㅊ성씨 예민한 성격에 고집 또한 세니 정신적인 질환이 우려되니 건강 조심할 것.

   

▶ 양띠

현실을 중요시하고 앞날을 위해 어떠한 고난도 극복할 수 있는 용기가 필요. 2 ` 9 ` 11월생 허물이 있다고 받아들이지 않는다면 지금까지의 삶 자체가 가치 없음을 알 것. 지금도 늦지 않았으니 사랑하는 사람과 화합의 장 열어 행복의 문 만듦이 좋겠다.

   

▶ 원숭이

지나친 참견은 오히려 해를 가져오니 먼저 나서지 말고 중립을 지킬 것. ㅍ ` ㅊ ` ㅎ성씨 특히 애정으로 삼각관계로 연루될 수 있으니 언행조심하고 속임수에 넘어갈 수 있으니 마음을 돌 같이 하라. 10 ` 11 ` 12월생 북쪽이 길하나 중단수 있으니 파란색은 금할 것.

   

▶ 닭띠

4 ` 9 ` 11월생 직업과 주택 변동수 따르니 망설이는 격. 확실한 목표 아래 움직일 것. 목적지는 멀었는데 중도에 자동차에 기름이 떨어진 격이 될 수 있으니 욕심내세우지 말고 목표와 계획을 확실히 할 때 실수가 따르지 않는 법임을 염두에 두어라. 투자는 삼가.

 

▶ 개띠

시작과 의욕은 좋으나 쉽게 실망하지 말며 너무 급히 서둘지 말 것. ㄱ ` ㅂ ` ㅇ성씨 ᄈᆞᆯ리 먹은 밥 체한다는 말 있듯이 한꺼번에 잡으려는 욕심에서 벗어나서 단계적인 발판을 이룰 때 튼튼한 기초가 형성되는 법. 2 ` 8 ` 9월생 가정불화가 잦으면 하는 일도 막힘.

 

▶ 돼지띠

7 ` 10 ` 12월생 상대를 미워하기 이전에 마음에 문 열고 자신을 가지고 살아갈 것. 일 처리함에 있어 미루기보다는 속전속결로 마무리되면 이득이 생길 수 있으나 속임수가 따르니 주의하라. ㅅ ` ㅈ ` ㅎ성씨 먼 거리 여행은 잠시 보류하였다 다녀옴이 좋을 듯.

 

자료제공=구삼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7/10 [06:42]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