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완주 경천·순창 복흥에 산악기상관측소 설치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8/07/10 [17:15]
 
전북도와 서부지방산림청은 올해 해발이 높은 산악지역 국유림내에 산악기상관측소 2개소를 추가로 설치할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전국적으로 203개소가 설치돼 있고 이 가운데 전북은 10개 시군에 19개소에 이른다.
도는 올해에는 완주 경천(가천)과 순창 복흥(서마) 국유림에 설치된다고 설명했다.
산악기상관측소는 기후변화의 영향으로 매년 증가하고 있는 산사태, 산불 등 산림재해의 예측기술 고도화를 위해 강우량, 온도, 풍속 등 산림재해 요소를 실시간으로 파악해 기상청 등에 자료를 제공하는 시설이다.
산악기상관측소를 통해 수집된 정보는 산림과학원, 기상청, 전라북도 재난 예·경보 통합 시스템과 연계됨으로써 재난부서, 소방관서와 공유해 각종 재해 대응에 활용된다.
도 양정기 산림녹지과장은“산사태 등 재난발생 이전에 발빠르게 대처해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 할 수 있도록 산악기상시스템 지속적으로 확보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이대기기자/daehope@hanmail.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7/10 [17:15]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