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6년 째 기부한 초등학생 화제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8/08/10 [09:30]



한 푼, 두 푼 자신의 용돈을 모아 어려운 이웃을 도운 초등학생이 있어 화제다.
주인공은 바로 전주교대부설초 5학년 이근준 군(12).
청소년적십자(RCY) 단원으로도 활동하고 있는 이군은 자신의 생일이 있는 8월마다 한 해 동안 모은 용돈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적십자에 기부하고 있다.
지난 2013년부터 벌써 6년째다.
지난해 12만원을 기부했던 이군은 올해도 13만6,000원을 전달했다.
이군이 6년 간 기부한 금액만 70여 만원에 달한다.
그는 "매년 기부를 할 때마다 기분이 좋아지고 행복해지는 것 같다. 처음엔 용기가 나지 않아 선뜻 기부를 하기 힘들었지만 첫 발을 내딛고 나니 누구나 할 수 있는 것이었다"면서 "적은 돈이지만 어려운 이웃을 위해 쓰였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적십자를 통해 납부하는 후원금은 법정기부금으로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으며 참여를 원하는 사람이나 사업체는 전북적십자 회원홍보팀(280-5821)으로 문의하면 된다. /양병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8/10 [09:30]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