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불법 낚시어선 꼼짝마' 군산해경 특별단속 돌입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8/10/11 [09:17]







낚시어선을 불법으로 개조하거나 증축하는 행위에 대해 해경이 특별단속에 돌입할 계획이다.
10일 군산해양경찰서는 “승객 편의를 목적으로 일부 낚시어선이 선체 개조와 증축 등을 시도해 안전에 심각한 위협이 되고 있어 이달 16일 ~ 11월 14일까지 특별단속에 돌입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낚시어선 가운데 가장 많이 사용되는 9.7t급의 경우 선장과 이용객을 포함해 정원 22명이 타게 되는데 승선인원에 비해 편의시설 공간은 거의 없다.
낚시객들이 편의 공간이 넓고 속도가 빠른 배를 선호하기 때문에 일부 낚시어선은 선박검사를 통과한 뒤 다시 조선소에서 선체를 개조하고 있는 것으로 해경은 판단하고 있다.
해경에 따르면 불법개소, 임의변경 방식은 갑판 상부에 햇볕을 피할 수 있는 일명 ‘하우스’(아크릴 소재로 지붕ㆍ차양ㆍ벽ㆍ문) 설치하거나 선체를 띄워 속도를 높이는 부력통을 다는 방식이다.
건조당시 기준을 무시한 불법개조는 파도에 기운 배가 바로 설수 있는 ‘선체 복원성’에 심각한 위협이 된다. 선체 상부가 높아진 배는 바람에 취약하고 무게도 늘어나 전복될 가능성이 그만큼 높아지기 때문이다.
해경은 15일까지 관내 등록된 7t 이상의 낚시어선 137척을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끝낸 뒤 선박검사 기관과 합동으로 불법 개조, 임의변경, 증ㆍ개축 선박에 대해 해상과 육상에서 집중 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순정일기자/sjl1323@hanmail.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10/11 [09:17]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