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용산역사 전북 비즈니스라운지 인기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8/11/09 [09:10]


용산역사 4층에 위치한 전북 비즈니스라운지가 도내 기업들의 서울 사무소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이용객들로 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 2013년에 개소해 광주·전남이 운영 중이었던 비즈니스라운지는 올해 전북이 공동운영 협약을 하면서 4월부터 도내 기업인들의 이용이 가능해졌으며 보다 쾌적한 시설 제공을 위해 전면 리모델링을 진행하고 9월에 개소했다.
전북 비즈니스라운지는 프레젠테이션이 가능한 회의실 3개와 비즈니스 업무를 위한 PC, 복합기 등을 갖추고 있다.
간단한 다과도 준비돼 있어 휴식공간일 뿐만 아니라 미팅장소로도 손색이 없도록 꾸며져 있다.
기업인 외에도 도내 유관기관의 임직원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비즈니스 라운지는 일요일과 공휴일을 제외하고 매일 오전 8시부터 오후 9시까지 운영되고 있다.
이처럼 탁월한 접근성과 맞춤형 서비스로 라운지의 편의성이 점점 입소문이 나면서 지난 5월 60명, 6월 60명에 불과하던 전북지역 이용자 수는 리모델링을 마친 9월에는 103명, 10월에는 203명이 찾으면서 인기가 배가 되고 있다.
한 라운지 이용객은 “업무상 서울과 경기지역에 출장이 많은데 급한 업무를 보거나 기차 대기시간에 편안하게 휴식할 수 있는 공간이 생겨서 매우 좋다”면서“특히 라운지 회의실에서 미팅을 종종 가지는데 쾌적한 시설 덕분인지 성과 또한 좋아 전북도민으로서 자부심이 생긴다”라고 밝혔다.
전주상의 이선홍 회장은 “더 많은 전북도 기업들이 용산역 비즈니스라운지를 발판삼아 기업의 경쟁력을 높이고 수도권 진출의 기회가 확대되길 바란다”며 이용확대를 당부했다.
회의실 대관 및 라운지 이용은 홈페이지 또는 전화(02-796-0007)로 문의하면 된다.


권혁현 수습기자/legion501@hanmail.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11/09 [09:10]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