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일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18 전주영화제작소 무료대관공모전시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9/01/11 [09:26]

전주영화제작소가‘2018 무료대관공모전시’에 당선된 이경례 작가의 개인전 <2019 영화(榮華)를 꿈꾸며 여백에 놀다>를 11일부터 29일까지 1층 기획전시실에서 진행한다.
이번 전시는 부귀영화를 상징하며 궁중회화와 민화의 대표적인 화제작 ‘모란도’의 이미지를 차용해 영화(榮華)를 꿈꾸고자 함을 조형적으로 표현한다.
민화의 모란 이미지와 전통적으로 이어온 생활 습속에 따라 제작한 대중적인 실용화 문자도에서 길상적인 이미지를 가져와 작가만의 조형적인 언어로 유희(遊?)하듯 여백의 무한한 공간을 표현한 작품들로 이뤄져 있다.
작품은 장지, 먹, 모필, 분채, 은분, 금분 등을 마음의 표현 도구로 삼았으며 가는 붓의 섬세함과 반복적인 선긋기는 영화를 꿈꾸고자 하는 흔적의 결과물로 작가의 일기와 같은 소소한 작품들이다.
 
한국화 작가 이경례 전시자는 전북대학교 미술교육과 및 동대학원을 졸업 후 군산대학교 조형예술학박사 지녔으며 전주, 서울, 스웨덴 등에서 다수의 개인전을 펼치며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2019 영화(榮華)를 꿈꾸며 여백에 놀다>는 오후 12시부터 8시까지 무료로 관람 가능하다./이인행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1/11 [09:26]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