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중화산도서관 '트윈세대 전용 공간' 조성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9/02/12 [09:41]


전주시가 건립 중인 가칭 중화산도서관에 전국 최초의 트윈세대 전용공간을 학생들의 눈높이에 맞춰 조성키로 했다.
전주시립도서관은 1월 책읽는사회문화재단, C PROGRAM, 도서문화재단 씨앗 등 3개 민간단체가 협력해 공모에 선정된 트윈세대를 위한 공간조성사업인 ‘BTS(Be Tween Space) 프로젝트’의 모든 추진 과정에서 트윈세대의 의견을 적극 반영할 계획이라고 11일 밝혔다.
BTS 프로젝트는 현재 12번째 시립도서관으로 건립 중에 있는 중화산도서관 3층에 △트윈세대를 위한 인테리어 △청소년 참여 디자인 프로세스 △콘셉트 에 따라 필요한 기기와 운영 기획 △운영을 위한 인력 투자 및 교육 △콘텐츠 개발 등을 지원받아 트윈세대 전용공간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이를 위해 트윈세대의 의견을 반영하기 위해 리서치 컨설팅 전문업체인 디아이디어그룹과 협업해 설문조사를 진행 중이다.
우선 이달 중순까지 트윈세대 50명을 대상으로 오리엔테이션을 갖고 14개 항목의 에스노그라피를 진행하고 있다. 이를 기반으로 2차 웹 설문조사를 오는 22일부터 26일까지 5일간 트윈세대 5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트윈세대 전용공간이 들어서는 중화산도서관은 총사업비 103억원이 투입돼 12월까지 부지면적 3,397㎡ 연면적 4,042㎡ 지하1층 지상4층 규모로 건립되며 △창의형 어린이 자료실 △북카페 △개방형 자료실 △다목적 강당 △트윈세대 전용공간 등을 갖춘 전주시 대표도서관으로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한편 트윈세대는 어린이도 청소년도 아닌 그 사이에 낀 8세부터 14세까지를 말한다. /조세형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2/12 [09:41]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