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승우 도의원 “새만금 신항 크루즈항 확대 관광객유치해야”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9/02/12 [09:53]

새만금의 우수한 자연경관과 다양한 역사적 기록, 전설?설화 등을 문화관광콘텐츠로의 활용하고 지정학적 여건의 이점을 활용한 관광객 유치를 위해 새만금 신항에 대규모 크루즈 접안시설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도의회에서 제기됐다.

전북도의회 문승우의원(군산4)은“새만금은 환황해권 중심에 입지 중국, 일본, 유라시아 진출이 용이하고 항공교통을 이용 3시간 내 이동이 가능한 인구 100만명 이상의 도시가 60여개가 있는 등 지정학적으로 매우 우수한 위치에 있다”며“고군산군도와 같은 천혜의 자연경관, 신라인 최치원과 연관된 다양한 이야깃거리 등을 문화관광콘텐츠로 활용해 새만금에 많은 관광객을 유치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문 의원은“새만금의 우수한 지리적 요건과 문화관광콘텐츠활용을 통한 관광객 유치를 위해서는 새만금 신항에 대형크루즈 접안 시설이 반드시 필요한데 지금 계획된 바에 의하면 2030년까지 8만톤급의 크루즈 접안시설 건설을 목표로 하고 있어 최소한 20만톤급 크루즈의 접안이 가능하도록 계획을 변경해 규모를 확대할 수 있도록 전북도의 각별한 관심”을 촉구했다.

한편 문승우 의원의 이러한 주장은 12일 개회하는 전북도의회 제360회 임시회 5분자유발언을 통해 제기될 예정이다. 

이대기기자/daehope@hanmail.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2/12 [09:53]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