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道.생진원, 中 농수산식품 수출 활성화 '온힘'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9/03/15 [09:21]

전라북도와 전북생물산업진흥원(원장 김동수, 이하 생진원)은 14일 올해 우리 도 농?수산식품의 중화권 시장 선점 및 확대를 위한 ‘대 중국 농.수산식품 수출활성화 사업’을 통해 본격적인 지원사격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사업의 주요 내용은 수출경쟁력 강화를 위한 제품?포장 디자인 개발 지원과 안전한 유통망 구축을 위한 현지 판촉행사 지원 등이다.
또 신규 시장 개척을 위한 시장개척단 파견 지원 및 해외 유망박람회 참가 지원 등 네 분야로 나누어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중국 본토를 중심으로 지원하던 기존 사업 영역을 중화권 5개 지역(중국 본토, 대만, 홍콩, 싱가포르, 말레이시아)으로 확대 운영해 동북아시아 시장은 물론 동남아시아 시장 진출을 위한 포석을 마련할 계획이다.
이는 중국 본토 내수시장이 둔화됨에 따라 중국 시장에 대한 기대감이 사그라 들고 있으며, 수출기준이 엄격하고 절차가 까다로워 수출 제반사항 구비를 위한 비용 및 시간 투자에 대한 도내 업체들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수출장벽이 상대적으로 낮은 지역의 중화권 시장을 선점하고 이를 발판삼아 중국 본토 진입을 꾀하기 위한 것이다. 
생진원 관계자는 “중국 내 경기 둔화에도 불구하고 지난해 동일 사업으로 총 36개사에 대한 수출역량 강화 및 해외 홍보?마케팅 지원이 이루어졌고 이를 통해 13억5천만원을 수출하는 등 실질적인 성과를 거두었다”며“올해는 중화권으로 지역을 확대 운영하는 만큼 사업성과가 좀 더 증가할 것”이라는 기대를 내비쳤다.
한편 현재 생진원에서는 제품.포장 디자인 개발 지원과 현지 판촉행사 지원의 업체 모집을 시작한 상태이며, 이달 말까지 관련 사업의 분야별 업체 모집을 모두 완료하고 내달 말까지 업체 선정을 마무리 할 계획이다.
/박형권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3/15 [09:21]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