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농관원, 5월 21일까지 아름다운 농촌 만들기 캠페인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9/04/12 [09:23]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전북지원(지원장 정수경, 이하 전북농관원)은 11일부터 5월21일까지 도내 시·군 단위 마을에서 각 사무소 주관으로 아름다운 농촌 만들기 캠페인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농촌 경관을 개선하고 안전한 농업생산 환경 만들기를 위해 실시되는 이번 행사는 농민들의 삶의 터전인 농촌을 보다 깨끗한 공간으로 만들고 안전한 농산물을 생산해 도시민들이 농업?농촌에 거는 기대에 부응하고자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추진하는 범국민적 캠페인이다.
특히 올해는 영농이 시작되는 4월을 집중 활동기간으로 정하고 도내 시?군 단위 마을에서 안전 농축산물 생산 교육과 농촌환경개선 및 마을가꾸기 행사 등을 마을 주민들과 함께 추진하고 있다.
이의 일환으로 11일에는 전주 효자동 원상림마을에서 전북농관원 직원 및 마을주민 등 40여명이 마을 입구에 영산홍 300여주를 심고, 폐영농자재 수거 및 마을환경 개선 활동에 구슬땀을 흘렸다.
전북농관원 정수경 지원장은“아름다운 농촌 만들기를 위해서는 주민의 자발적 참여와 이를 뒷받침할 수 있는 정부·자치단체 및 유관기관·단체의 관심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박형권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4/12 [09:23]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