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북도, 내년 국비 확보 정조준
최행부 국토부 해수부 문체부 행안부 등 방문 전북현안 사업 협조 요청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9/05/10 [08:59]


전북도 최용범 행정부지사가 9일 2020년 국가예산 및 도정 현안사업 해결을 위해 중앙부처를 방문했다.

최 부지사는 이날 국토부, 해수부, 문체부, 행안부 등 부처 예산반영의 키(key)를 가지고 있는 국?과장을 방문해 국비 지원 필요성 등을 설명하고 정부 추경 및 2020년 국가예산 반영을 적극 건의했다.

우선 지역 균형발전을 위한 주요 간선도로망 확충 및 동북아 물류거점으로의 항만 인프라 조성을 위해 국토부 장영수 도로국장, 해수부 오운열 항만국장 및 정복철 어촌양식정책관 등을 잇달아 면담했다.

이 자리에서 최 부지사는 국토부에서 수립중에 있는 ‘제5차 국도?국지도 건설 5개년계획(2021~25년)에 부창대교 건설 등 우리 도 구간 30개소 이상 반영과 ‘제2차 고속도로 건설계획(2021~25년)‘에 3개소 구간이 국가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요청했다.

또 최 부지사는 옛 전라도 4개 시도(전북, 광주, 전남, 제주)를 중심으로 한 ‘전라천년문화권 광역관광개발계획’연구용역 국비 5억원과 국가차원의 국학기관으로 ‘전라유학진흥원’설립 설계용역비 5억원 등을 건의했다.

아울러 행안부 강성조 지방재정정책관을 방문한 자리에서는 지방소비세 증액분에서 균특 지방이양 재정감소분, 보통교부세 감소분 보전과 지역상생발전기금 연장 운영 및 보통교부세 수요 산정시 지역 균형수요 지표 반영을 강력 요청했다.

도 최용범행정부지사는“중앙부처가 기재부 예산제출기일인 5월 31일까지 국가예산 특별활동 기간으로 설정하고 도정 역량을 국가예산 확보활동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고 밝혔다.
이대기기자/daehope@hanmail.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5/10 [08:59]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