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플라즈마기술연구센터 복합연구동 준공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9/05/10 [09:11]


전북도는 9일 군산 새만금에 위치한 국가핵융합연구소 플라즈마기술연구센터에서 중소기업 연구개발 공동연구실과 통합지원센터 등을 갖춘 복합연구동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준공식은 도 이원택 정무부지사를 비롯한 국가과학 기술연구회 원광연 이사장, 강임준 군산시장 및 군산시 의원과 유관기관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번에 준공된 복합연구동은 2015년부터 약 4년간 총 217억원을 투입해 부지면적 2만 5,770㎡, 연면적 1만674㎡의 지상 3층 규모로 특수 실험실 3개를 포함한 실험실 28개, 연구실 22개를 갖추고 있다.

기존 플라즈마기술연구센터의 연구공간을 대폭 확장한 복합 연구동은 특수 실험실, 지역 산업과의 상생 발전을 위한 중소기업 연구개발 공동연구실, 도내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통합지원센터, 분석·연구장비 공동 활용을 위한 공동 실험실 등을 갖추고 있다.

플라즈마 응용기술은 반도체, 에너지, 환경, 의료, 신소재 등 각 산업의 핵심기반기술로 전북도의 전략산업인 자동차 부품소재산업, 신재생에너지와 연계해 신산업 창출과 지역산업 고도화에 기여하고 있다.

플라즈마기술연구센터는 군산 국가산업단지에 2012년 11월 개소해 △신기술 창출 및 플라즈마 발생원 개발, △플라즈마 특성평가를 통한 물질 간 상호작용 및 데이터베이스 구축, △플라즈마 기반 환경 기술 개발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이대기기자/daehope@hanmail.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5/10 [09:11]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