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북농협, 청소년 농업교육사업에 3,500만원 지원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9/05/15 [13:41]

전북농협가 (사)농가주부모임 전북연합회,(사)고향주부모임 전북도지회와 함께 자라나는 미래세대인 청소년에게 농업·농촌의 소중한 가치를 전달하고자 최근 농생명 진로캠프사업에 3,500만원을 지원했다고 14일 밝혔다.

농생명 진로캠프사업은 국립청소년농생명센터, 김제시와 농협이 함께 공공부문 협업을 기반으로 전라북도 청소년들에게 농생명 진로캠프사업을 실시해 미래 인재를 양성하고 사회적 가치 실현하는 교육프로그램이다.

올해는 총 사업비 1억5백만원을 기반으로 약 30회·1,500여명의 농촌지역 청소년 및 종사자 청소년 가족을 국립청소년 농생명센터로 초청, 맞춤형 체험활동 진행해 농업의 공익적 가치를 전달할 예정이다.

유재도 본부장은 “청소년은 특별한 존재로 건강하게 자랄 권리를 가지고 있다”며“농업체험활동 진행으로 청소년들이 도시와 농촌을 연결하는 훌륭한 매개체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형권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5/15 [13:41]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