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북 공무원노조 "일본 제품 불매운동에 동참하겠다"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9/08/13 [09:13]

 

 

 

전북공무원노동조합이 일본 정부의 경제침략 행위를 규탄하고 나섰다.

단체는 12일 전주 풍남문 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일본 아베 정권이 강제징용 피해자에 대한 사죄는커녕 경제침략을 본격화하고 있다"며 "이는 고도의 정치적 목적과 전략에 따른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일본의 우리나라 화이트리스트 제외 결정은 고도의 정치적 목적과 전략적인 저의가 있는 것”이라며 “한반도 평화와 한국 경제를 저해하려는 일본의 도발”이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아베 정권이 한반도 평화체제를 제해하는 경제도발을 중단하고 배상 책임을 이행할 때까지 불매운동 등으로 전북도민이 힘을 합치자"고 말했다.

아울러 노조는 "일본 지자체 교류 중단과 수출 규제로 인한 우리 기업의 피해 최소화 등 행정적 지원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이인행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8/13 [09:13]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