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무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무주군, 16일 전북현대-울산현대 전서 대규모 홍보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9/08/14 [09:51]

 

K리그 1, 2위가 맞붙는 16일 전주월드컵경기장이 축구경기와 무주군이 펼치는 제23회 무주반딧불축제 홍보전으로 뜨거울 전망이다.

 

황인홍 무주군수와 유송열 무주군의회 의장, 진용훈 무주반딧불축제 위원장을 비롯한 무주군 관광 안내사, 관련 공무원 등 20여 명은 이날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리플릿을 배포하며 31일부터 개최되는 반딧불축제를 알릴 예정이다.

 

경기장 입구에는 무주군 홍보 부스도 마련해 반딧불축제와 함께 즐길 수 있는 주요 관광명소를 알리고 머루와인과 천마 등 반딧불 농 · 특산물을 홍보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전북을 대표하는 축구팀 전북현대와 함께 무주를 알리고 무주반딧불축제를 소개하고 있다”라며“16일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두 팀이 경기를 하는 날이라 많은 관중들이 모여주실 걸로 기대가 되고 또 무주군민이면 누구나 무료입장이 가능한 무주군민의 날이기도 해서 군민들도 많이 함께 해주실 것”이라고 전했다.   

 

이날 무주군은 경기 시작 전 기념시축과 경기 중(하프타임) 반딧불축제 홍보 동영상 상영을 통해서도 무주와 무주반딧불축제를 홍보할 계획이어서 기대를 모으고 있다./정을윤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8/14 [09:51]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