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농협 'NH콕뱅크' 가입고객 500만명 돌파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9/09/19 [09:23]


전북농협(본부장 유재도)은 18일 농협상호금융(대표이사 소성모)이 간편뱅킹 서비스로 호평을 받고 있는 스마트 기반 앱 ‘NH콕뱅크’가 출시 3년 2개월만인 지난 16일 현재 가입고객 500만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NH콕뱅크는 핀테크로 소외되기 쉬운 농업인과 고령층도 쉽게 금융거래가 가능하도록 개발돼 ‘농업인 디지털 권익’ 증진에 기여하며 최근에는 일평균 100만명이 방문하고 월 2천만건 이상의 송금건수를 기록하는 등 전 국민의 10%가 이용하는 농협의 대표적인 모바일 플랫폼으로 성장했다.
지난해는 금융권 최초로 금융과 유통을 결합한 농산물 직거래 서비스인 ‘콕푸드’를 출시했고농업인에게 맞춤형 영농정보를, 도시민에게는 고향소식을 전하는 ‘콕팜’서비스를 확대해 도시와 농촌을 연결하는 커뮤니티 역할을 다하고 있다.
또한 오는 11월에는 디지털 소외 계층을 위한 ‘고령층 전용 송금 화면’과‘금융상품’메뉴 신설 등 금융서비스를 대폭 강화해 ‘콕뱅크 4.0’을 출시할 계획이며, ‘콕팜’에는 농업인에게 다양한 맞춤형 영농정보를 제공하고 농촌인력중개, 행복콜센터 등 농업인 실익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다.
소성모 대표이사는 “농업인을 비롯한 모든 고객을 고려해 실용성과 편의성을 높인 NH콕뱅크가 고객 여러분의 꾸준한 사랑을 받아 기쁘다”며“향후 콕뱅크(금융)는 간편뱅킹을 기반으로 다양한 금융상품을 편리하게 가입할 수 있는 상품판매채널로 확대하고, 콕팜(정보)은 농업인에게 각종 디지털 영농정보를 제공하는 등 플랫폼으로서 농협의 ‘공익적 가치’를 제고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형권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9/19 [09:23]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