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도의회 농산경위 돼지열병 방역대책본부 방문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9/09/19 [17:16]

 

 

경기도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잇따라 발생해 초비상이 걸린 가운데 전북도의회 농산업경제위원회 의원들이 방역상황을 직접 점검하고 나섰다.


도의회 농산업경제위원회(위원장 강용구)는 19일 ‘전라북도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대책본부’를 방문 방역 현황 및 조치 상황을 청취한 뒤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을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현재 도는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국가위기대응단계가 위기경보 ‘심각’ 발령에 따라 가축 질병 현장 조치 행동 메뉴얼에 따라 전북도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대책본부를 설치·운영하고 있다.


이에 도의회 농산업경제위원회 의원들은 안건 심의를 뒤로 미루고 가축 방역 상황실을 직접 방문해 방역상황을 점검과 24시간 상황근무 중인 방역지원단을 격려했다.


강용구위원장(남원2)은“아프리카돼지열병은 현재 백신이 없어 도내 축산 농가들도 바짝 긴장하고 있다”며 “그 파급 효과를 생각할 때 국가적 재앙이 될 수도 있는 만큼 시군마다 조속히 방역시스템을 구축하고 행정당국에서 최고강도의 방역을 시행해 아프리카돼지열병이 확산되지 않도록 적극적으로 힘써 줄 것”을 당부했다.
이대기기자/daehope@hanmail.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9/19 [17:16]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