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북도·전북교육청 전북도교육행정협의회 개최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9/10/22 [21:18]

 
전북도와 전북도교육청이 22일 지역교육발전을 위해 정례적으로 시행하는 전북도 교육행정협의회를 갖고 지역 교육현안을 집중 논의했다.

 

이날 교육행정협의회에는 전북도 최용범 부지사와 관련 과장, 도교육청에는 고광휘 행정국장과 관련 국과장이 참석한 가운데 도교육청 5층 정책협의실에서 개최됐다. 

 

최용범 부지사는 인사말에서 “도청과 교육청이 지역교육발전을 위해 현안을 논의하는 것은 매우 뜻깊은 자리”라며 “지역 교육발전과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도청도 더욱 노력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고광휘 교육청 행정국장도 “지역교육을 위해 전북도청에서 항상 깊은 관심을 보내주셔 감사하다”며“아이들을 돌보고 가르치는 일은 지역사회 전체가 협력할 때 더욱 크게 성장할 수 있다”고 화답했다.

전북도는 △학교 인구교육 활성화 △학교급식 지역농산물 공급 확대 △학교급식 식재료 사용내역 공유 △급식비 중 운영비 분리 등 총 4건을 제안했다.

 

전북교육청은 △시군 돌봄센터 확대 △학교급식 Non-GMO(非 유전자변형 식품) 사용을 위한 재정지원 △도청이 지원하는 교육예산 편성 협의 등을 제안했다.

사전 실무협의회와 이날 교육행정협의회를 통해 전북교육청은 지역인구 감소에 따른 사회경제적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인구교육 활성화에 적극 노력하기로 했다.

또한 지역농산물이 학교급식에 사용될 수 있도록 교육청 차원에서 각급 학교에 권장하고 지역농산물의 학교급식 식재료 사용내역을 공유하기로 했다.

 

전북도에서 제안한 ‘급식비 중 운영비 분리의 문제는 전북교육청과 전북도청의 균형적인 공동부담을 위해 장기적인 검토를 통해 지속논의하기로 결정했다.

 

전북교육청이 제안한 안건에도 양측이 공감대를 형성하고 2020년 각 시·군에 학교차원의 방과후 돌봄에 참여하지 못한 아이들을 위한 시군 ‘다함께 돌봄센터’를 16개소 신규설치 하기로 했다.

전북도가 교육청에 전출하는 교육예산은 공립학교 설치와 운영 및 교육환경개선 사업 등에 사용하기로 합의했다.

 

또 학교급식 Non-GMO 식재료 공급을 위해 도내산 원재료 가공품 공급업체와 공급 가능량을 파악하기로 정했다. /이인행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10/22 [21:18]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