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주 태평 아이파크 견본주택 2만8000여명 다녀가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19/11/12 [09:50]


HDC현대산업개발이 지난 8일 개관한 ‘전주 태평 아이파크’의 견본주택에 주말을 포함한 3일간 총 2만8천여명이 방문해 성공적인 분양이 예견되고 있다.


전주 태평 아이파크 견본주택에는 쌀쌀해진 날씨에도 불구하고 이른 아침부터 입장을 위한 긴 대기줄이 형성됐다. 내부 역시 유니트 관람 시 별도의 입장 대기가 필요할 정도로 붐볐다.
특히 전주 태평 아이파크는 늦은 오후까지 이어진 고객들의 발길에 견본주택 운영시간을 오후 7시까지 1시간 연장해 내방객들이 편안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했으며, 추워진 날씨를 고려한 붕어빵 및 어묵 등 따뜻한 먹거리를 준비해 높은 호응을 받았다.


이처럼 전주 태평 아이파크가 높은 인기를 끈 이유는 신도심과 구도심을 잇는 핵심 입지에 들어서 교통, 교육, 편의시설 등을 모두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데다 태평동에서 13년만에 들어서는 브랜드 대단지 아파트로 높은 프리미엄이 기대되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평화동에서 온 김모씨(35.여)는 “현재 살고 있는 아파트가 20년이 넘은데다가 이번에는 꼭 내 집 마련을 마련하고 싶어서 방문하게 됐다”며“태평동은 생활하기에 편리한 지역인데다 아이가 학교를 걸어서 통학할 수 있고 아이파크 브랜드 아파트라는 점이 맘에 들어서 청약을 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또 효자동에 거주하는 박모씨(43.여)는 “나가기 전에 엘리베이터를 미리 부를 수 있고, 조명과 난방 등을 어디서나 껏다 켰다 할 수 있다는 게 너무 신기하다”면서“게다가 요즘 미세먼지 문제가 심각한데 집 안에 공기청정 환기시스템까지 설치된다고 하니 이래서 다들 새 아파트에 사는구나 싶다”고 했다.


전주 태평 아이파크는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태평동 123-19번지에 들어서며, 지하 2층~지상 25층, 12개동, 총 1,319세대 규모로 조성된다. 이 중 전용면적 59~84㎡ 1,045세대를 일반에 분양하며, 전용면적별 일반분양 세대 수는 △59㎡ 445세대 △74㎡ 242세대 △84㎡ 358세대다.


단지는 남향 위주로 배치해 채광과 통풍을 극대화시켰고 낮은 건폐율과 넓은 동간 거리로 일조권 및 개방감도 우수하다.
분양 일정은 오는 12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3일 1순위 청약, 14일 2순위 청약을 실시하며 당첨자 발표는 오는 20일, 계약은 오는 12월 3일부터 5일까지 3일간 진행한다.


전주 태평 아이파크는 계약금 1차 1천만원 정액제와 중도금(60%) 이자 후불제를 실시하며, 분양권 전매제한 기간이 없어 계약 후 바로 전매가 가능하다.


HDC현대산업개발 분양관계자는“견본주택 오픈 3일 동안 많은 고객들이 찾아주셨다”며“태평동에서 13년만에 들어서는 브랜드 아파트라는 희소성에 더해 합리적인 가격과 선호도가 높은 브랜드 아파트라는 장점이 부각되면서 수요층을 이끌어 낸 것으로 파악 된다”고 밝혔다.


한편 견본주택은 전북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3가 1695-3번지에 위치해 있으며, 입주예정일은 오는 2022년 5월이다. 분양문의 063-224-1319
/박형권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11/12 [09:50]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