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김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제시, 국도21호선-지방도 735호선 연결교차로 개설사업 가시화
 
새만금일보 기사입력  2020/01/14 [15:35]


김제시가 전주-군산간 국도21호선과 지방도735호선 연결교차로 개설사업이 국토교통부의 국도상 병목지점과 위험도로 개선을 위한 6단계 기본계획(2018~2022)에 반영됐다고 14일 밝혔다.

전주에서 김제 백구나 용지를 진출입하는 차량들 대부분이 국도 21호선 학동교차로를 이용하고 있어 출퇴근시간에는 상습정체구간으로서 교통사고가 빈번한 실정이다.

 

특히 백구면 부용리 및  용지면 월봉리, 봉의리, 송산리 등 주민들은 가까운 곳에 진입교차로가 없어 그동안 약 3km를 우회하며 학동교차로를 이용하고 있어 불편을 호소해왔다.

또한 백구제1특장차단지에 근무하는 근로자 및 단지를 이용하려는 진출입차량과 특장차자기인증센터 개소로 차량통행량이 꾸준히 증가하고 향후 백구제2특장차단지 및 스마트팜혁신밸리 등이 준공되면 차량통행이 급증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시는 백구면 월봉리 78-42번지 일대에 다이아몬드형 평면교차로 L=1.4㎞를 국토부 6단계 기본계획에 반영을 지난해 5월 이후부터 꾸준히 건의했고 그해 12월 연결교차로의 추가 반영이 결정됐다.

연결교차로가 개설되면 김제 백구제1특장차단지와 조성 중인 제2특장차단지 및 스마트팜혁신밸리 등 사업대상지들을 오가는 차량들의 통행불편해소 및 접근성이 증대되고 교차로 주변에 거주하는 백구면 및 용지면 주민 약 2,000여명이 수혜혜택을 볼 것으로 예상된다./채규곡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1/14 [15:35]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