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은행지역사랑봉사단, 코로나19 위기극복 ‘임직원 급여 1% 특별성금’ 전달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0/03/25 [09:30]

전북은행지역사랑봉사단, 코로나19 위기극복 ‘임직원 급여 1% 특별성금’ 전달

새만금일보 | 입력 : 2020/03/25 [09:30]

 


JB금융그룹 전북은행지역사랑봉사단이 지난 23일 전주시청에서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임직원 급여 1% 특별성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는 전북은행 서한국 수석부행장, 임재원 부행장, 최강성 노조위원장 및 노동조합 간부 전원, 전주시 김승수 시장,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서영숙 사무처장 등이 참석했다.


전북은행지역사랑봉사단은 코로나19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의 위기극복에 동참하고 나눔 실천에 앞장서기 위해 전 임직원 급여의 1%인 약 1,800만원을 포함한 특별성금 4,000만원을 전주시에 전달했다.


특별성금은 향후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사회복지시설 방역활동, 취약계층 지원 등 코로나19로 더 많은 관심과 도움의 손길을 필요로 하는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해 사용될 예정이다.


전북은행 최강성 노조위원장은“십시일반 모은 특별성금이 위기극복을 위한 지역사회 분위기 조성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전북은행도 전 임직원의 역량을 하나로 모아 코로나19를 이겨내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 말했다.


한편 전북은행은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위기극복을 위해 본점 및 전 영업점 자율방역, 화훼농가 꽃 사주기, 착한 임대료 운동, 전통시장 활성화 캠페인 등을 적극 실천함으로써 향토은행의 역할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박형권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