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대한건협, 지역업체 하도급 참여 확대 '전력'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0/05/27 [16:40]

도-대한건협, 지역업체 하도급 참여 확대 '전력'

새만금일보 | 입력 : 2020/05/27 [16:40]


전북도와 ‘대한전문건설협회 전라북도회(회장 김태경)’는 27일 지역업체 하도급 참여 확대를 통한 건설경기 활성화를 위해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롯데건설 본사와 경기도 안양시에 소재한 고려개발 본사를 방문했다.


이날 전북도와 협회는 실무자들과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실질적인 지역업체 홍보와 도내 대형건설현장에 지역업체 참여 및 하도급률 제고를 강력 건의했다.


이 자리에서 전북도 지역정책과 강경덕 과장은 “전북도의 미래를 여는 활주로인 새만금사업에 전북도민 모두가 각별히 관심을 보이며 많은 기대감을 갖고 있다”며 “도내업체의 많은 참여는 바로 지역경제활성화로 이어지므로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리며, 코로나19로 모두 다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 시기에 서로 상호협력으로 상생하자”고 말했다.


도내 2,600여개 전문건설업체를 대변하는 전북도회 김태경 회장은 “전북도의 하도급 전담부서가 지역 건설산업 발전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해 주심에 감사드린다”며 “협회도 전문건설업계와 지역경제발전을 위해 관계기관과 적극 협조해 지역업체의 하도급 참여 확대에 주력하겠다”고 밝혔다.
/박형권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